한 여자가 뒤 트렁크에서 양손 가득 큰 짐을 꺼내고 문을 닫으려는데,

저 멀리서 수트 입은 잘생긴 남자가 옵니다. 저 남자가 트렁크 문 닫아줄 걸 기대하며 눈을 휘둥그레 뜹니다.

근데 갑자기 다른 곳에서 험악한 인상의 남자가 다가와서 도와주려고 합니다.

그랬더니 여자가 얼른 발로 버튼을 눌러서 트렁크를 닫습니다.


네, 이게 현대자동차 광고 수준입니다.


옛날에, 몸 좋고 건장한 남자가 덩크슛을 거뜬히 성공하고,

나약한 할아버지와 어린 꼬마가 힘들어하며 덩크슛에 실패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이게 바로 젊은 남성을 위한 차다 라고 광고하던 현대자동차가 생각나네요.


그 때나 지금이나 변한 게 없네요.

한국 대기업의 광고수준부터 뜯어 고쳐야 할 판.


이게 '키작은 남자는 다 루저'라며 웃으며 얘기한 사건과 뭐가 다른 걸까요.



+ 현대자동차의 또다른 버전의 광고를 봤는데,

유복한 집안의 넓직한 SUV를 옆에 중식배달하는 오토바이 기사가 부러운 듯이 쳐다보는 걸 연출하네요.


이 정도면 현대자동차 광고기획자들은 미친놈들 아닌가 싶습니다.

그냥 욕 더 쳐먹기 전에 광고 내리는 게 공익적으로 좋을 거 같네요.

이딴 기업이 평창올림픽을 후원한다고 광고하다니 국제망신이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293
108239 빙상연맹 관련 기사 연대순 정리 (2010-2018) [4] 겨자 2018.02.20 839
108238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8.02.20 478
108237 리얼은 스토리가 너무 어려워 망작이 됐나요 [4] 가끔영화 2018.02.20 1007
108236 팀추월... [28] 사팍 2018.02.20 2770
108235 이윤택의 작품중에 [26] 프레키 2018.02.19 3477
108234 숲속의 부부를 보고..(유스포) 라인하르트012 2018.02.19 1364
108233 골든슬럼버(2018)을 보고(스포유) 라인하르트012 2018.02.19 940
108232 패딩턴2 [14] 칼리토 2018.02.19 1233
108231 2018 BAFTA Award Winners [1] 조성용 2018.02.19 494
108230 미드 타임레스를 볼까 하네요 [1] 가끔영화 2018.02.19 436
108229 <리턴> 1~4화 간단 관람평 프레데맄 2018.02.19 933
108228 공항 가는 길(공항 가는 시간 얼마나 걸리시나요?) [12] 마르타. 2018.02.18 1256
108227 하얀 황금의 여인들 [8] Bigcat 2018.02.18 1546
108226 로버트 켈리 딸 가끔영화 2018.02.18 949
108225 이런저런 잡담...(닭튀김, 레드, 인식) [3] 여은성 2018.02.18 912
108224 재미있게 본 단편 애니메이션들 [5] underground 2018.02.18 678
108223 이런저런 걸그룹잡담 [2] 메피스토 2018.02.17 1103
108222 엌 남자 쇼트 1000 결승 [1] 회사원A 2018.02.17 1463
108221 명절, 범아시아, 조슈아 쿠퍼 라모 [9] 양자고양이 2018.02.17 880
108220 [듀나in] 영화나 미드, 영드 원작 소설 추천해주세요 [21] 쏘맥 2018.02.17 110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