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10시 30분 채널 CGV에서 자비에 돌란 감독의 <탐 앳 더 팜>을 방송하네요.

 

예전에 아무 생각 없이 봤는데 꽤 재미있는 스릴러였어요. 좀 이해 안 되고 의아한 부분도 있었지만

 

저는 더 좋은 평론가 평점을 받은 <로렌스 애니웨이, Laurence Anyways, 2012>보다 이 영화가 더 재미있었어요. 

 

자비에 돌란 감독이 직접 주연도 맡았는데 영화감독 중에서는 상당히 잘생긴 편이고 연기도 잘하더군요.

 

(이 감독은 각본, 감독, 주연을 다 혼자 해결할 수 있으니 흥행 안 돼서 돈을 못 벌어도 꿋꿋이 자기 영화를 계속

 

만들 수 있겠다는 점에서 기대됩니다. ^^)

 

이 영화를 보고 난 후 자비에 돌란 감독의 다른 영화도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기회가 없어서  

 

다른 영화를 더 보진 못했어요. 혹시 오늘 시간 되시는 분은 한 번 보셔도 좋을 듯해요. 스릴 넘쳐요.

 

(스포일러를 전혀 원하지 않으시는 분은 만약 10시 30분에 TV 켰을 때 주성철 평론가와 민규동 감독이 설명하고 있으면

 

10분간 소리 안 나게 했다가 40분부터 보시면 아무 스포일러 없이 보실 수 있을 거예요. 어떤 때는 30분부터 바로 영화를

 

보여주기도 하는 것 같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364
108765 Isao Takahata 1935-2018 R.I.P. [6] 조성용 2018.04.06 524
108764 [주간커피, 4월 1주] 망원동 퀜치커피 / 양재동 클레어 카페 [7] beirut 2018.04.06 1504
108763 이런저런 일기...(캐릭터, 쐐기) [2] 여은성 2018.04.06 535
108762 어제 이노래를 듣고 옛가요도 리바이벌이 충분하다는 생각이 [1] 가끔영화 2018.04.06 638
108761 비행기가 떨어졌습니다. [4] nabull 2018.04.06 1316
108760 음식재료들은 어떻게 소모시킬까요? [8] 뻐드렁니 2018.04.06 1047
108759 붉은 융단 떼거리 북한 관객 반응 [3] 가끔영화 2018.04.06 955
108758 [스포] 레디 플레이어 원 [7] Journey 2018.04.06 844
108757 요즘 느낌의 옛날 인물 [1] 가끔영화 2018.04.05 459
108756 네가 모르는게 있기는 하니?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중에서) [16] Bigcat 2018.04.05 1911
108755 오늘 <사이언스 오디세이>는 밤 10시 55분이네요. [1] underground 2018.04.05 319
108754 환상특급)영업시간 지나 [3] 가끔영화 2018.04.05 565
108753 바람바람바람을 보고.. 라인하르트012 2018.04.05 997
108752 유튜브 Channel Awesome 채널에 대한 논란이 일어났습니다 모르나가 2018.04.05 791
108751 어린이 책에 못넣는 짤들... [8] Bigcat 2018.04.05 1659
108750 어허허,, - 이윤택 [3] 고인돌 2018.04.05 1285
108749 신들의 대제전 [2] Bigcat 2018.04.05 765
108748 수술 결과 [27] 겨자 2018.04.05 1697
108747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18] 일희일비 2018.04.05 1792
108746 kaist에서 터메네이터를? [2] Kaffesaurus 2018.04.05 8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