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부터인가 스포츠 경기는 생방으로 안 보고 나중에 결과가 나오면 다시 보던가 그렇게 보게 되요. 내가 내 시간을 써서 무언가를 한다는게 돈을 벌어야 된다든가, 아니면 불가피한 이유가 있지 않는 한, 순수한 즐거움을 위해서, 보는 것 그 차제가 즐거워야 되는 거잖아요. 그런데 스포츠 경기를 보고 있으면 오히려 내 자신이 스트레스를 받게 되요.


예를 들면 요즘에 올림픽 경기를 많이 하는데 전 세계에서 그 종목에 대해서 제일 잘 하는 사람들이 모여서 경기를 한단 말이죠? 그런데 메달은 세 개에요. 그 세 개도 각각의 의미가 달라요. 금메달은 너가 일등이다인데, 은메달과 동메달은 그냥 일등만 주기는 뭐하니까 들러리로 주는 것 같거든요. 실제로 대접해주는 것도 그렇고요. 은메달 백개 모여봐야 금메달 한개 못 이기잖아요. 거기에 경제적으로 따져봐도 상금으로 주는 돈도 차이가 많이 나고요. 언론에서 비춰주는 정도도 다르죠. 결국에 금메달 한 개를 향해서 그 많은 선수들이 그렇게 죽자사자 달려드는 건데, 그게 참 숨이 턱하니 막힌단 말이죠. 내가 사는 이 곳도 그렇게 경쟁하면서 힘겹게 살아가지 못해 안달인데, 저렇게 TV에서까지 대놓고 경쟁하는 것을 봐야되나...


그리고 금메달을 따지 못하고 경기장을 퇴장하는 선수들 모습도 참 보기가 그래요. 어제는 우리나라 선수가 은메달이 박탈되었다면서요. 그 선수 심정이 어떻겠어요. 힘들게 올림픽까지 나왔는데, 석연찮은 이유로 메달 박탈이라니... 남 얘기니까 쉽게 말하는거지 자기가 겪은 일이라고 생각하면 머리가 다 아파져요.


올림픽 하면서 개막식면서 입장할 때는 참 위아더 월드라고 하다가 막상 경기 들어가니 서로 치고 박고 싸우는게 역시 내가 사는 곳은 이런 곳이구나 하는 것 새삼 느끼게 되는 것 같아서 보기가 힘드네요.   


그래서 그냥 해피 엔딩만 찾아봐요. 기분 좋게 끝나는 경기. 그래도 우리나라 선수가 승리해서 기뻐하는 모습들. 최대한 마음에 부담을 덜 주도록 말이죠. 아마 그래서 영화도 그렇게 해피 엔딩이 많은 모양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71
108419 미투 고발과 한 메이크업 브랜드 본부장의 최후 [2] 회사원A 2018.03.07 1778
108418 김기덕 영화에 관련된 남자배우들 진짜 비겁하네요. [19] googs 2018.03.07 3425
108417 한남들 찌질리즘 언제 끝나나? [20] 김지킴 2018.03.07 2360
108416 왜 보수에서 미투운동이 일어나지 않는가? 사팍 2018.03.07 1020
108415 이번엔 정봉주네요. [26] 루아™ 2018.03.07 2647
108414 네이버 럭키투데이에 저렴하게 올라왔네요 [1] 김우리쫌 2018.03.07 794
108413 문재인 정부를 흔든 ‘공정의 역습’ [4] skelington 2018.03.07 1590
108412 홍보지로 전락한 씨네21 [9] 부끄럽다 2018.03.07 2012
108411 미투의 반작용 [26] stardust 2018.03.07 5397
108410 펜스룰 운운하는 작자들은 참 꼴같잖네요 [10] LutraLutra 2018.03.07 3193
108409 [PD수첩] 강간범 김기덕 조재현 [12] 사막여우 2018.03.07 2601
108408 이런저런 잡담...(PD수첩) [1] 여은성 2018.03.07 1224
108407 가족의 히스테리들을 어떻게 풀어야 할까요... [9] 뻐드렁니 2018.03.06 1500
108406 오스카 이분들 연세가 [1] 가끔영화 2018.03.06 485
108405 기억들 [3] 은밀한 생 2018.03.06 681
108404 이제 미국으로 공이 넘어갔네요 [16] soboo 2018.03.06 2217
108403 XX대 의대 성폭행사건은 어떻게 마무리 되었나요? + 덧 [2] ageha 2018.03.06 1359
108402 [아카데미 박물관 광고] 오버룩 호텔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차차 2018.03.06 407
108401 가해자 중심주의 [9] stardust 2018.03.06 2436
108400 #metoo [5] 김지킴 2018.03.06 150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