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 스포 많은 인피니티워 잡담

2018.04.26 20:32

포도밭 조회 수:1434


스포 다량









1. 끝나고 타노스 전기를 보았나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마지막에 평화로운 표정으로 앉아있는 타노스 뒤로 타노스님이 보시기에 참 좋았더라.. 자막이 깔리는 듯 했어요.



2. 히들스턴은 왜 내한했나



3. 마지막에 사람들이 낙엽처럼 스러져갈 때 하필 맨처음이 버키부터 시작되어서 버키 할아버지가 기력을 다해서 돌아가시는 줄 알았는데 히어로들마저 사라질 때 아 시작됐구나 생각이 들더군요. 와칸다 왕마저 ㅠ 이건 엑스멘 퓨쳐패스트 결말이 될 수 밖에 없지 않을까요. 타노스가 쓴 능력이 시간을 되돌리는 것 같지는 않지만, 죽었던 비전이 다시 살아돌아오는 걸 보여주기도 했고.. 또 시리즈는 계속 되어야 하니까요.. 퓨쳐패스트와 다르게 하려면 죽었다 살아난 인물들이 모두 죽기 전의 상황을 기억하고 있다든지?



4. 오역에 대해서는 영화를 보고나서 읽어봤는데 닥터 대사를 그렇게 오역한 건 왜곡이 심하긴 하군요. 저는 영알못이라 그대로 받아들였습니다... 쿠키영상에 닉퓨리가 마더.. 하다가 사라져갈 때 자막이 '어머니..'여서 닉퓨리가 효자였나 하는 생각을 30초정도 했어요. 욕을 다 못하고 가신 것 같은데... 마지막에 호출기에 찍힌 마크가 캡틴마블의 것이라고 하더라구요. 누군지 찾아보려고 검색했는데 내년에 캡틴마블이 개봉하는군요.



5. 영화가 시작하자마자 깨달았는데 제가 어벤져스 요 전편을 안봤더라구요... 허허.... 토르 눈 한쪽 없어져서 얼마나 놀랬는지요. 한참 정신없이 살던 시기에 개봉했었나봐요. 마블 시리즈 거의 다 봤다고 생각했는데 몇편 빼먹은 게 또 있을 것 같아요. 가오갤 친구들이 정신잃은 토르를 보고 해적과 천사가 낳은 아이같다는 말에 내적인 끄덕임을 세차게 열번은 한 것 같아요. 눈을 잃고 누워있는 토르를 보고 첫 편의 토르를 떠올리니 완전 다른 사람같더라구요. 살아온 시간이 길다보니 풍파에 시달려서 ㅠㅠ...(음 그런데 천년 넘게 평온하게 지내다가 최근 몇년 갑자기 인생 꼬인거던가요) 암튼 처음에 그 해사한 미소를 짓던 청년은 어디갔나 싶고 막 슬프고 그러네요.




있는 사람 없는 사람 다 끌어왔는데 부산하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어요. 정말 재밌게 봤습니다.

저는 이제 어벤져스 2를 보러 떠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215
109088 [주간커피, 5월 3주] 신사동 비파티세리, 서교동 타르틴 [6] beirut 2018.05.28 971
109087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BTS 빌보드200 1위! [1] 영화처럼 2018.05.28 1072
109086 [듀그모 32주차] 주제 : 공주들 ( 발제자: 여은성 ) [1] rusender 2018.05.28 503
109085 음..마침 라스트 제다이 이야기가 나왔네요. 얼마전에 다시 봤는데(스포) [9] 루아™ 2018.05.28 879
109084 남혐이란게 있을수 없다고 보지만 [8] soboo 2018.05.28 1733
109083 뒤늦게 본 라스트 제다이 (스포일러!) [23] 가라 2018.05.28 1028
109082 노화에 대하여 [10] 칼리토 2018.05.28 1643
109081 캡슐커피 비교 분석(3) - 캡슐별 향미 분석 [4] beirut 2018.05.28 1003
109080 연대 일부 학생들이 총여학생회 해체 운동을 한다는데 [33] soboo 2018.05.27 3565
109079 BTS의 신보가 초동 100만장으로 빌보드 200 1위가 유력시 된다는 군요 [13] 연등 2018.05.27 2078
109078 북미정상회담이 다시 열립니다 [14] 살구 2018.05.27 2186
109077 뉴욕 라이브러리에서 를 봤어요. [2] 티미리 2018.05.26 2867
109076 문통, 깜짝 회담?! [13] 按分 2018.05.26 2757
109075 수술을 했어요. [10] applegreent 2018.05.26 1661
109074 외국 드라마 이야기 [13] 노리 2018.05.25 2028
109073 솔로 간단 감상 (약스포) [13] 부기우기 2018.05.25 888
109072 엄마, 나 분홍색 양말 못신어요 [4] Kaffesaurus 2018.05.25 1475
109071 김옥빈 언제일까요 [1] 가끔영화 2018.05.25 814
109070 쉬는 날 가장 하고 싶은 것들이 어떤 건가요? [6] usetheself 2018.05.25 1271
109069 타노스 딜레마(인피니티 워 내용누설이 많이..) [12] 칼리토 2018.05.25 13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