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 스페이시는

2019.12.27 14:21

mindystclaire 조회 수:1122

도대체 어떻게 된 사람인지 재판 전날 원고가 자살하지를 않나, 이번에는 그를 비난했던 사람이 또 자살했네요. 그것도 노르웨이 공주와 결혼했던 사람이 말입니다.

스페이시가 유투브에 비디오를 올린 지 하루만에 벌어진 일입니다.


https://time.com/5755670/ari-behn-dead/


<유주얼 서스펙트>,<아메리칸 뷰티>를 이 사람때문에 같은 눈으로 못 본다는 것 아닙니까.<유주얼 서스펙트>는 감독부터가.

피해자 중 한 명인 안소니 랩은 미투가 터지기 전부터 스페이시에 관한 언급을 해 왔더군요.

spaceyland라는 케빈 스페이시 팬사이트에서 스페이시 동성애 이야기만 써도 다 삭제했었다고 합니다.



브런치 앱을 지우고 싶은데 못 지운 채로 놔 둔 지 몇 개월됩니다. 생각보다 읽을 글이 없어요. 클릭 유도하려고 제목은 자극적인데 막상 읽으면 시간낭비했다 싶을 정도로 내용이 없는 글이 많아요. 브런치 작가가 되어 보려던 잠깐동안의 생각을 없애기 좋은 글이 많습니다. 그냥 듀게에 바낭이나 쓰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30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59
111789 이런저런 잡담 [4] 메피스토 2020.01.29 375
111788 포시/버든 어떻게 볼 수있을까요? [11] 산호초2010 2020.01.29 328
111787 [넷플릭스바낭] 영국맛 수사 시트콤 '벡스트'를 다 봤습니다 [5] 로이배티 2020.01.29 614
111786 2003년 사스,그리고 2020년 신코바 - 그냥 쓸데 없는 수다 (줄여서 바낭) [3] ssoboo 2020.01.29 735
111785 Harriet Frank Jr. 1923-2020 R.I.P. 조성용 2020.01.29 157
111784 닫힌 페이스북을 보며 [11] 어디로갈까 2020.01.29 1029
111783 [넷플릭스] 리버 보았습니다 [2] 노리 2020.01.29 605
111782 이런저런 일기...(지겨움과 지방) [1] 안유미 2020.01.29 319
111781 우한 도시 폐쇄하는거 보니까 킹덤 생각나네요 ㄷㄷ [2] 얃옹이 2020.01.28 664
111780 남산의 부장들 & 설날 씨름대회와 씨름의 희열 8회 [10] 보들이 2020.01.28 837
111779 창궐하는 질병관련 가짜뉴스들을 이겨내기 위해 추천하는 [3] ssoboo 2020.01.28 892
111778 평택 인근에서 일하는 사람으로서 근황 [4] 예정수 2020.01.28 1021
111777 중국 우한 체류 교민 탈출을 위해 전세기 30~31일 +@ 보내기로 [6] ssoboo 2020.01.28 863
111776 남산의 부장들을 보고 [3] 라인하르트012 2020.01.28 627
111775 아쉬움 링크>원걸의 마지막 두명이 JYP를 떠남요 [3] 라인하르트012 2020.01.28 742
111774 넷플릭스 말레이시아 드라마 영혼 신부 후기 [4] 딸기와플 2020.01.28 957
111773 [아마존] 더 익스펜스, 미스터 로봇, 바바렐라.. [4] 가라 2020.01.28 369
111772 설에 본 영화, 우한폐렴, 음모론, 미국 중국(추가함) [7] 왜냐하면 2020.01.28 678
111771 설 연휴 잘 쉬셨나요? [16] 칼리토 2020.01.28 470
111770 설에 이게 왠, 도시폐쇄, 까뮈의 ‘페스트’, AFC U-23우승, 그래미 4관왕,드론 [17] ssoboo 2020.01.28 98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