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결정되었네요. 다행입니다.


  한편, 정부는 이번 전세기편을 통해 민관이 협력하여 마스크 200만개, 방호복·보호경 각 10만개 등 의료 구호 물품을 중국측에 우선 전달할 계획이다. 이 차관은 이 물품들은 “국내 여유분으로 국내 수급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며 “이번 지원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중국 국민에 대한 우리 국민의 마음이 전달되기를 희망하며, 이번 보건위기에 함께 대처함으로써 한‧중 우호 관계를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원문보기: 

http://m.hani.co.kr/arti/politics/diplomacy/925912.html#csidx010f614d61939ed8f68800a1a4c9154 onebyone.gif?action_id=010f614d61939ed8f


 

 1. 탑승 대상자가 대략 700여명 정도 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당초 예상(500여명)보다 많은 숫자로 이틀에 걸쳐 운항할 예정인거 같고

 2. 유학생의 경우 기숙사의 전기까지 끊기는 등 큰 어려움이 있었다는 소식(한겨레 보도)도 있었는데 늦지 않게 조치가 되는거 같아 반갑고

 3. 뚜렷한 증상이 보이는 의심환자의 경우 탑승에서 배제되며

 4. 탑승자는 모두 한국 도착해 공무원 연수원에서 14일간 격리 조치에 동의한 분들이고

 5. 운임 사후 지불을 위한 개인정보 제공에 동의한 분들이라고

 +

 6. 이 전세기편으로 방역 마스크 200만피스와 고글 10만개를 중국 우한 현지에 지원한다고....

 

 6번의 경우 정말 반가운게, 일본에서 마스크 100만개 지원한다는 발표가 있던 날 한국에선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중국인 입국금지 청원이 하루만에 20만명을 

 넘겼던 날이라 참 많이 비교가 되고.... 중국 지인들 중 친일파?(사업상 중일관계가 매우 중요) 한 분이 일본의 지원 소식을 대서특필하고 난리는 것을 보며

 저 빻은 청원내용과  자유한국당 모지리들의 개소리가 혹시라도 중국에 알려질까 걱정되고 부끄러웠는데;

 참 반갑고 다행스러운 소식이에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1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490
112025 국민을 개돼지로 아는 한국 기레기들 근황 [4] ssoboo 2020.02.18 1154
112024 네트에 사는 사람 [4] 예정수 2020.02.18 577
112023 늙는다는 것과 의자 이야기 [15] 겨자 2020.02.18 1052
112022 피케티의 대안 - ‘참여 사회주의’ ssoboo 2020.02.18 378
112021 조선일보 기레기가 친 사고 [2] ssoboo 2020.02.18 873
112020 [영화바낭] '이시국'에 맞게 봉준호의 데뷔작 '지리멸렬'을 봤어요 [2] 로이배티 2020.02.18 658
112019 스포일러] '섹스 앤 더 시티 2', '어제 뭐 먹었어' 15권, 존 그립 [7] 겨자 2020.02.18 554
112018 미통당, 미한당... 헷갈리긴 하네요. [1] 가라 2020.02.18 632
112017 씨름의희열... 스포... 이제 생방만 남았네요. [5] 가라 2020.02.18 302
112016 코로나19 낙관론 [11] 어제부터익명 2020.02.17 1316
112015 난 널 닮은 다른 사람을 절대 찾지 않을거야 가끔영화 2020.02.17 344
112014 [듀9] 소설 제목을 찾습니다 [1] 부기우기 2020.02.17 2438
112013 아이즈원, 피에스타 MV [4] 메피스토 2020.02.17 400
112012 (바낭) 골프 치시는 분 계시나요? [17] chu-um 2020.02.17 582
112011 [영화바낭] '주전장'을 봤어요 [6] 로이배티 2020.02.17 632
112010 CJ CGV주식을 정리했습니다. [8] S.S.S. 2020.02.17 1229
112009 1917 친구랑 같이 보러가도 될까요? [6] 산호초2010 2020.02.17 618
112008 레이디스 코드가 계약 만료 후 해체되었네요 [4] 모르나가 2020.02.17 780
112007 구닥다리 태블릿과 이어폰이 휴대폰 두배의 음향으로 가끔영화 2020.02.17 319
112006 “기생충 오스카 4관왕은 노대통령 덕” [10] ssoboo 2020.02.17 160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