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미당에서 셀프제명당해 무소속 의원이 된 안철수계 의원들이 미통당에 가는 걸 검토하고 접촉하고 있다는 기사가 뜨고...

국민의당에서 안철수에게 보수랑 선거연대는 하는게 좋지 않겠냐고 했는데..

우리 철수님은 '반문연대는 일리 있지만, 선거연대는 안한다' 라고 했답니다.

으음...?


일단, 지난번에도 추측했지만 우리 철수님은 문재인 대통령을 극렬히 싫어하는 것 같습니다. 하긴 뭐 둘이 친할래야 친할 수 없는 환경이고 서로 인정할래야 인정할 수 없긴 하죠.


예전에 이준석이가 '산업화 세대는 대표 인물이 있고, 민주화 세대도 대표 인물이 있고 거물 정치인이나 대통령을 냈다. 하지만 그 다음세대인 2030은 아직 대표 인물이 나오기에는 시간이 부족하다' 라는 말을 한적이 있어요. (정확한 워딩은 아니고, 아마 김현정의 뉴스쇼 였던 듯)


안철수는 확실히 민주화 세대는 아니죠. 나이로 보면 산업화 세대의 끝자락입니다.

그런데, 이분 IT 기업가죠. 자신은 산업화 세대가 아니라, 새로운 세대의 선봉장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기존 정치인과는 각을 계속 세우면서 극중을 걷겠다고 하는 것 같아요.

당장 급할 것도 없고, 멀리 보겠다는 것이겠죠. 2030이 203040이 될때까지...


그런데, 안철수에 붙어 있는 양반들 생각은 다른것 같아요. 그렇게 멀리 볼 수 있는 여유가 없겠죠

게다가 비례든 지역구든 안철수 브랜드로 싸워보려고 하는데, 지지율이 3%, 2.3% 나와요. 서로 다른 조사기관이 한거라 떨어졌다고 볼 수는 없지만 고만고만하다는 겁니다.

3%가 안넘으면 비례 배분도 못 받아요.


안철수 국민의당이 살아남으려면 양당이 서로 싸우고 삽질 하는 와중에 국민의당도 계속 노출이 되어야 '아오, 둘다 보기 싫은데 안철수네 찍을까?' 하는 사람들이 많아 져야 하는데..

코로나19 사태와 비례위성정당 이슈 때문에 안철수가 노출이 안되요.


그러니, 초조한 주변 의원들이 선거연대 꺼내거나 통합 얘기 하는 것 같아요.

만약 2주만 더 국민의당 지지율이 3% 미만으로 나오면..

국민의당은 창당하자마자 박살나서 뿔뿔히 흩어질 수도 있겠구나 싶습니다

이미 안철수계 바미당 출신들이 미통당 들어갔는데..

거기도 공천경쟁 장난 아닐거라..


결국 거대(?) 양당 + 정의당 + 호남통합당으로 끝나는게 아닌가 하는 걱정이 드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162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1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41
112556 결국 미국 CDC도 마스크 사용 효과 인정 [5] 갓파쿠 2020.04.01 1550
112555 그냥 넘어갈까... 하다가 날이 날이고 하여 [11] 로이배티 2020.04.01 1194
112554 윤서방 밥먹고 출근해야지 [1] 도야지 2020.04.01 806
112553 채널A의 유시민 사건에 대한 진중권 반응 [17] 풀빛 2020.04.01 2201
112552 백희나 작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상 수상 [5] 영화처럼 2020.04.01 717
112551 [스타트렉] 다시 보는 TNG.. 1-18 어른이 된다는 것 [4] 노리 2020.04.01 236
112550 [게임바낭] 스토리 중심 뱀파이어 rpg 'VAMPYR' 엔딩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20.04.01 619
112549 좀비들은 왜 이렇게 입이 짧죠 [11] 정해 2020.04.01 1291
112548 검찰-채널A의 유시민 청부살인미수? 사건 [21] ssoboo 2020.03.31 1858
112547 [직격토론] 긴급재난지원 & 통합당 김종인 영입(시사자키 정관용) 왜냐하면 2020.03.31 388
112546 [킹덤]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재밌네요 [2] 예정수 2020.03.31 706
112545 날씨의 아이를 보고(스포있음) [5] 예정수 2020.03.31 360
112544 [넷플릭스] 코어 재밌는데요?! (+ 서던리치 잡답 조금) [16] 노리 2020.03.31 588
112543 [회사바낭] 선이 끊어질 것 같네요. [17] 가라 2020.03.31 1289
112542 내용없음 내일 만우절은 생략하기로 [3] 가끔영화 2020.03.31 388
112541 [총선 천기누설 3탄] 정의당의 두가지 패착 & 있지 릴레이댄스 [1] 왜냐하면 2020.03.31 547
112540 안철수, 400km 국토종주로 국민속으로 들어가겠다. [15] 가라 2020.03.31 1016
112539 [기자수첩] 정의당과 류호정 후보에게 없는 것 [4] 도야지 2020.03.31 664
112538 락다운 일기...(선택, 십시일반) [2] 안유미 2020.03.31 446
112537 [코로나19] 일본의 미스터리가 거의 풀렸습니다 - 절망적이네요 [5] ssoboo 2020.03.30 177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