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6&oid=382&aid=0000125249

 

<이하는 서태지가 팬 카페에 남긴 글 전문>

안녕! 오늘은 닷컴 리뉴얼후에 축하인사도하고 오랜만에 근황이라도 알리려고 글을 쓰고 있어. ^ ^

사실은 오픈과 동시에 글을 올리려고 했는데 오픈 시에 사고(?)가 좀 생겨서 지금에야 올리는 거야. 괜히 또 걱정하게 한 것 같구나 하지만 꼭 모두가 행복하게 머물 수 있는 닷컴이 되도록 잘 보완하도록 할게~

그나저나 모두 잘 지내고 있는 거지? 지난 5월 15일에 결혼소식을 알린 후 벌써 세달 이라는 시간이 지나갔구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해주는 팬들도 많아 고마웠지만 그보다 많은 팬들이 상실감을 느끼고 또 오해도 많은 것 같아 나도 많이 안타까웠어.

하지만 그 동안 여러 사연들을 읽어보면서 모두의 마음을 차분하게 헤아려보다 보니 내가 미처 살펴보지 못했던 마음들도 많았구나 하는 생각이 들더라고.. 그래서 이제 내가 좀 더 신중하고 깊은 생각을 가져야겠다는 다짐을 하기도 했어.

그래도 한편으로는 이번 일을 통해 우리가 또 배우고 성장하면서 좋은 변화를 가져오길 바라고 있어.

그리고 최근에 루머나 억측들도 많은데 이로 인해 또 다시 마음에 상처를 입지는 않았으면 해. 모두 근거도 없고 상식 밖의 이야기들뿐이니까 ^ ^ 아무튼 이제 힘든 시기도 지났고 숨길 부분도 없으니 앞으로는 우리가 좀 더 편하게 만나게 되겠지? 그럼 모두 자연스럽게 알게 될 거라 생각해. 그러니 이제는 무엇보다 너희들 마음이 편안해졌으면 좋겠어.. 무슨 말인지 알지? ^ ^

그리고 결혼발표 이후에 아무 소식이 없어서 궁금했었지? 나는 나름 바쁘게 잘 지내고 있었어~ 얼마 전 가족들끼리 모여서 뜻 깊은 결혼식도 잘 올렸고 집들이 겸 해서 여러 지인들도 초대하면서 좋은 시간 보내고 있어. 이제 가정도 꾸리고 부모님과 함께 지내다 보니 좋은 점들이 참 많은 것 같아.

소소한 일상 속에 큰 행복들이 숨어있다는 것을 알게 되고 그리고 왠지 철도 좀 드는 것 같고 ㅋ (철들면 안 되는데^^;;;) 아무튼 좋은 변화가 생기는 것 같은 기분이야. ^ ^

반면 한 가지 걱정되었던 부분도 있었는데…아무래도 이제는 생활패턴이 많이 바뀌게 되니까

예전에 혼자 지내며 작업할 때보다 혹시 집중력이 많이 떨어지는 건 아닐까 하고 내심 걱정이 많았는데…그런데!! 의외로 예전보다 훨씬 안정적으로 작업이 되더라고 ^ ^ 그래서 다행이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해. 새삼 가정이라는 울타리가 참 포근하고 든든한 것이었구나 하는 생각도 들고..암튼 그래서인지 요즘 들어 작업도 좀 풀리는 것 같아서 기분도 살짝 UP 되어있어. (여기가 그 술술~ 풀린다는? 덕질 공간이야~)

그나저나 내가 빨리 돌아온다고 해놓고 ㅠ

이번 공백기가 너무 길어져서 새 음반을 기다리는 너희에게 미안한 마음뿐이구나. 휴~

하지만 오랜 기다림 끝엔.. 알지? 꼭!! 멋진 9집 들고 찾아갈 테니

각자 열심히 지내다 보면 곧 예전처럼 좋은 모습으로 다시 만나고 있을 거야. ^ ^

암튼 모두들 빨리 보고 싶다~

엄청 습하고 더운 날씨이니 모두들 건강 유의하고 잘 지내고 있어~ 나도 좋은 소식으로 또 찾아 올게. 그리고 새로워진 닷컴에도 더욱 더 행복한 이야기들로 가득 채워지길 바랄게~

항상 고마워, 닷컴도 너희들도!! ^^

그럼 안녕~

..................

 

서태지가 팬들에게 전하는 저 말투 은근 중독성 있는데요? 오글오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2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090
111703 오늘 미친듯이 웃었네요 ㅋㅋㅋㅋㅋㅋ [7] 유은실 2012.08.18 5906
111702 순수한 게 뭘까요. 화가 나서. [33] 화양적 2011.07.15 5906
111701 경제학적 관점에서 본 '나는 가수다' [40] hubris 2011.03.24 5906
111700 SEXY를 한국말로 어ㄸㅎ게 ♥ 말해요? [31] fan 2010.09.27 5906
111699 여러 가지... [11] DJUNA 2010.08.04 5906
111698 일본 동경입니다 [25] 스웨터 2011.03.12 5906
111697 '마조 앤 새디' 캐릭터 제품, 표절 의혹. [18] chobo 2013.11.04 5905
111696 신민아 [13] 가끔영화 2010.08.12 5904
111695 넥스트 이효리는.. 강지영이 됐으면 좋겠어요. [21] catgotmy 2010.08.09 5904
111694 모완님은 오늘도 코너에 몰렸습니다. [20] TESCO 2014.02.28 5903
111693 어머님이 세 준 분의 집을 치우고 왔는데요.. [30] mana 2012.11.08 5903
111692 이번 주 나가수는 망했군요. [29] Jordi Savall 2011.11.27 5903
111691 이동진이 뽑은 2000년대 베스트 앨범 [14] Ostermeier 2011.09.16 5903
111690 [바낭] 억대연봉의 허상(긴 글입니다.) [48] 떼인돈받아드림 2014.04.30 5902
111689 '임성한작가' ....스포츠조선이 유족말만 듣고 소설 쓰려던게 맞는듯 [26] soboo 2012.02.13 5902
111688 일본 여자배구팀의 매력... [4] S.S.S. 2010.11.10 5902
111687 검사 정말 상상외로 대단한 자리더군요.. [16] 도야지 2013.02.04 5901
111686 '프레키'님과 troispoint 님은 무슨 관계입니까? (게시판 관리자 소환글) [56] 잠자 2012.09.21 5901
111685 애잔한 세계 최고의 수비형 쉐이크핸드 탁구선수 [12] 전기양 2012.07.31 5901
111684 단발로 머리 바꾼 키이라 나이틀리 [9] magnolia 2010.10.09 590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