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instagram.com/p/BgWBi0WBq8d/?taken-by=jungeun_son_


손정은님께 

인스타보고 메일 드리는데요.

저는 일단 40대 남자구요.


제 생각엔 미투의 본질은

권력관계도 아니고 남녀관계도 아니고.

인간 VS 비인간 의 대립이에요.

지금 미투를 권련관계에 한정하자는건.

인종차별을 얘기하는데 노예제만 없애면 된다는 것과 같은 얘깁니다.

노예들이 주인에게 받는 고통을 얘기하다가,

노예 밖의 얘기를 하니까. [그건 변질된거야 왜 그런 말을해?]라고 하면 그게 말이 되나요?

본질은 같아요.


권력관계 내에서 젠더이슈가 발생하는 이유도.

권력관계 밖에서 젠더이슈가 발생하는 이유도 하나에요.

마치 권력관계 내애서 발생하는 젠더이슈는 특이한 무엇처럼 생각해야 된다는 시각이 있는거 같은데.

사실 그렇지가 않습니다. 


그냥 본질은 강간이고 착취에요. 

본질은 강간인데, 그걸

총을 들고 했냐, 칼을 들고 했냐, 때렸냐, 때린다고 위협만 했냐, 권력관계를 이용했냐, 댓가를 주고 했냐. 술 취했을때 했냐, 

밥을 굶고 있는 사람에게 밥을 주고 섹스를 하면 그건 권력관계 아닙니까?


이미 님이 인스타에 변질 어쩌고 쓰신게 에러구요.

본질은 모르시는 분이 변질은 어찌 알아요?


혁명은 주인이 허락하는 데 까지 하는게 아니에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102
112134 제가 조국딸을 오해했던거 같습니다. 숨겨진 천재였네요. [11] stardust 2019.09.04 1496
112133 홍콩 송환법 철회.. [6] madhatter 2019.09.04 606
112132 역시 예상대로 말 바꾸는 동양대 [11] 수영 2019.09.04 1182
112131 오늘의 스누피 엽서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04 159
112130 세월에 얼굴을 정통으로 맞아 [1] 가끔영화 2019.09.04 466
112129 조국 딸의 생기부 유출 및 유포 사건 - 광기의 결과 [47] ssoboo 2019.09.04 1528
112128 연극리뷰 모임 안내입니다 :) 젤리야 2019.09.04 139
112127 준사람은 준적 없다던 조국딸의 동양대 총장명의 표창장 [10] stardust 2019.09.04 911
112126 [링크] 경향신문 이범준 기자 칼럼 [3] Metro마인드 2019.09.04 566
112125 유일한 참언론인 김어준 [8] 도야지 2019.09.04 752
112124 검찰, 언론이 참 믿음직스러우신가 봐요 [4] 도야지 2019.09.04 541
112123 대한민국은 검찰공화국이다 [16] 도야지 2019.09.04 755
112122 일드 메꽃-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들 [4] 보들이 2019.09.04 340
112121 조국 씨 기자간담회 단상 [3] Joseph 2019.09.03 968
112120 조국으로 조국을 보다 [1] 아리아 스타크 2019.09.03 556
112119 조국의 자녀 이슈는 지긋지긋함이 키워드 [96] Domingo 2019.09.03 2113
112118 이안 감독의 자서전? 중 영어로 번역된 것이 있을까요? Joseph 2019.09.03 172
112117 이런저런 일기...(조국, 편집권, 냉라멘) [3] 안유미 2019.09.03 623
112116 오늘의 편지 봉투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03 114
112115 최근에 봤던 미드, 영드 [9] 산호초2010 2019.09.03 74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