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래의 김경수의원에 대한 마타도어를 보고 두번 놀랬는데요

소위 진보언론, 보수언론 가릴 것 없이 똘똘 뭉쳐 막무가내로 마구 쏘아대는

언론들의 총질을 보고 어이가 없었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론이 크게 흔들리지 않는 것에 또 놀랐습니다.


약간이라도 생각이라는 것이 있다면

드루킹과 김경수의원을 엮으려는 시도가 얼마나 어처구니 없는 것인지 쉽게 알 수 있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언론이 저렇게 맹폭격을 하는 것은

어처구니 없기도 하고 어리둥절 하게 하더군요

도대체 뭘 위해서 저들이 저렇게 똘똘 뭉치는 걸까..

정말 음모론자들 말처럼 삼성이 뒤에 있는 것인지


그리고 여론이 흔들리지 않는다는 것

이런식의 흔들기가 계속되면 앞으로 조금씩 내려갈지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적어도 지금까지는 큰 영향이 없어 보입니다.

이전 같으면 진보(? 뭐 반발하실 분들도 있지만 그냥 편의상 진보라고 칩시다)에

이정도의 화력이 집중된다면 금새 여론이 등락하고는 했었지요

반면 보수쪽은 아무리 개판을 쳐도 철옹성이었었습니다만...


저는 비단 우리나라 뿐 아니라 사람이라는 동물의 집단이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 회의적이긴 하지만

요즘같아서는 우리나라의 미래에 약간의 희망이 보이는 것 같기도 해요


http://mediau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1589

파란만장한 출마선언 마친 김경수, 그를 키운 건 야당과 언론?


ps. 대선기간 편향된 언론에 대한 지적에 노빠들의 피해망상이라고 비웃던 사람들이 있었는데요

지금 아주 노골적으로 달려드는 언론을 보면서 착각이 아니었구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3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375
111065 이런저런 일기...(여행과 책임, 번개) [3] 안유미 2019.04.08 491
111064 오늘의 엽서 [3]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08 192
111063 노회찬 의원 [6] 보들이 2019.04.08 1277
111062 신간『실용커피서적』북콘서트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4] beirut 2019.04.07 492
111061 이수역 부근에 대한 질문 있어요. [1] 스위트블랙 2019.04.07 579
111060 잡담 - 세계최초, 체력방전, 당신과 꼭 사귀고 싶습니다 [2] 연등 2019.04.07 718
111059 오늘의 캡처 - 리암 갤러거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07 518
111058 어머, 자고 일어낫더니 난리가 낫구만! 걱정마쇼ㅋㅋㅋ [6] Bigcat 2019.04.07 1915
111057 이런저런 잡담...(비타민, 밸런스, 오픈채팅방) [2] 안유미 2019.04.07 431
111056 Barry Malkin 1938-2019 R.I.P. 조성용 2019.04.07 189
111055 [EBS1 영화] 리플리 [4] underground 2019.04.06 603
111054 산불 [2] Bigcat 2019.04.06 652
111053 [옥수수 무료영화] 가버나움 [6] underground 2019.04.06 710
111052 스타트렉 디스커버리 시즌2 [4] 노리 2019.04.06 623
111051 오래된 연인들을 위하여 [4] 어디로갈까 2019.04.06 790
111050 [EBS1 영화] 아비정전 [1] underground 2019.04.05 569
111049 이런저런 일기...(짜내기) [1] 안유미 2019.04.05 564
111048 고성 산불이 어마어마하다네요. [2] 가을+방학 2019.04.05 1366
111047 감기(영화) [2] 왜냐하면 2019.04.04 633
111046 오늘의 홍콩 무비 스타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04 89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