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권 고용노동부의 수준

2018.06.11 18:43

soboo 조회 수:1429

"회식은 근로시간 아니고, 접대는 지시있어야만 인정"
http://naver.me/x2IXmFkY

이것들이 지금 제정신인가요?
아니면 뇌에 우동사리만 꽉 찼나?

가장 어이가 없는건

“노동부는 우선 회식의 경우 회사 측이 참석을 강제했다 하더라도 기본적인 노무 제공과는 직접 관련이 없는 사기 진작과 친목 도모의 차원으로 봐야 하는 만큼 근로시간으로 인정하기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사기 진작과 친목 도모”는 왜 하는거죠? 취미로 하나요? 저거 결국 회사들 돈 더 잘 벌기 위해 결국 일 때문에 하는거자나요?

애초에 노동관련 문재인 정권에 별 기대도 없어 실망할 일도 없을 줄 알았어요. 내 마음, 기준에 부합하지 않더라도....
뭔가 좀 그럴듯한 논리를 대기만해도 넘아가줄 수 있다는 바램 하나였는데, 이런헛소리를 전정권에 이어 계속 들어야 한다니 허탈합니다.


그런 논리라면 노동자가 회식을 거부해도 그 어떠한 인사상 불이익이 없어야 하는데 그와 관련해 노동부는 아무런 대책이 없는 걸로 알고 있어요. 그냥 회식을 노동시간으로 인정해버리면 깔끔한데 늙다리 공무원, 정치인들끼리 결정하면 다 이런 결과가 나올 수 밖에 없는거 같아요.

회사에서 업무시간 외에, 술은 고사하고 밥이나 차 한잔 하자고 하는 것조차 서로 매우 어려운 일, 감히 제안해서는 안되는게 기본 매너로 정착되는건 언제즘에나 가능할지.... 한숨이 절로 나오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87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994
111375 [daum 수퍼특가] 기생충 [8] underground 2019.05.27 1460
111374 오늘의 엽서와 사진(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7 198
111373 [스포일러없음] 조단 필의 '어스'를 봤습니다 [12] 로이배티 2019.05.27 1128
111372 이런저런 일기...(월요일) 안유미 2019.05.27 320
111371 슈퍼밴드 잡담 [4] 칼리토 2019.05.27 795
111370 영화 부산행 후기 (스포 잔뜩) [8] 일희일비 2019.05.26 980
111369 존재의 쓸쓸함/ dpf와의 통화 후 [7] 어디로갈까 2019.05.26 846
111368 여경 혐오 현상에 대한 여성경관의 이야기 [35] soboo 2019.05.26 1999
111367 봉준호 감독님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받으실 때 심사위원 알리체 로르와커 감독님이 우시는 것 같았어요.. ㅠㅠ [8] crumley 2019.05.26 2338
111366 참한 봉감독님.jpg [7] 보들이 2019.05.26 1882
111365 봉준호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 (제곧내) [21] 어디로갈까 2019.05.26 2625
111364 이런저런 일기...(김포공항, 순노동시간) [3] 안유미 2019.05.26 518
111363 보라머리 동양소녀의 기원을 찾아서 [1] skelington 2019.05.25 1756
111362 [바낭] 영화 '우상'을 봤는데 말입니다 [7] 로이배티 2019.05.25 1102
111361 잡담 - 더위, 난시, (어제와) 다르게 행동하라 [4] 연등 2019.05.24 454
111360 [바낭] 터미네이터 1, 2편 짤막 잡담 [20] 로이배티 2019.05.24 991
111359 이런저런 걸그룹잡담 [5] 메피스토 2019.05.24 1040
111358 걸캅스를 보고.. [5] 라인하르트012 2019.05.24 1539
111357 더 보이를 보고..(스포유) [5] 라인하르트012 2019.05.24 743
111356 오늘의 영화 엽서(스압) [6]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4 2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