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그림을 그리고 있어요 


추운 날씨를 핑계삼아 퇴근 후 & 주말에 방콕만 하며 게으르기 짝이 없는 생활을 하는 중에도 그림은 안 빠지고 그렸습니다. 두 개 완성... 


99969C505C0D2C262D8FC3


머리핀으로 입술을 지그시 누른 독특한 포즈가 매력적이라 고른 사진입니다. 얼굴이 약간 기운 것 같긴 한데 그래도 눈빛과 입술 표현이 무척 마음에 들어요 :D 


99AD49405C0D2CC326FA6C


겨울을 맞아 뭔가 새로운 걸 그려보고 싶어서 도전. 흑도화지 + 금색 볼펜으로 그려봤습니다. 검은 종이 위에 금색으로 그리면 색이 확 도드라져보이지 않을까 싶어서 도전해봤는데 예상만큼 잘 나왔어요 :D 선으로만 그리는 거라서 2시간 만에 완성! 


2. 아가씨 사진... 


꽤 오랜만에 올리는 인형사진이군요 >_<;; 추운 날씨를 맞아 따뜻하게 골지 폴라 원피스 장착. 


99F5BA3D5C0D2DB0034E99


미리보기 한 컷입니다. 


99FDB83D5C0D2DB10DED82


따뜻한 겨울을 위한 골지 폴라 원피스입니다. 


99E31B3D5C0D2DB20487AD


분홍색 머리와도 잘 어울리는군요 :D 타이트하지만 잘 늘어나는 소재라 입히기도 쉽고 몸매도 자랑하고 일석이조! 


9957D93D5C0D2DB3097B00


크로스 프로세스 효과로 독특한 색감... 


99B8EB3D5C0D2DB40BDD07


오늘의 베스트 컷입니다. 


99DD743D5C0D2DB40CC393


45도 측면샷... 살짝 로우앵글로 찍었더니 얼굴이 순둥순둥하군요. 


9908DA3D5C0D2DB512C6B3


길쭉길쭉 늘씬합니다.  


99A47C495C0D2DB732BCF0


상체 클로즈업 샷으로 마무리입니다.  


아래는 언제나처럼 색연필 효과 샷들입니다. 


995B41495C0D2DB92B36E3


998E3E495C0D2DBA33D388


993BA4495C0D2DBB17CE45


99DDAC495C0D2DBD1ADC94


색연필효과 마지막 샷도 독특한 느낌 때문에 무척 마음에 들어요.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 주말도 끝났군요...ㅠ_ㅠ 모두들 좋은 밤 & 활기찬 한 주 되세요 >3<)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1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404
110684 '불쏘시개'라는 단어가 이렇게 근사할 줄은 몰랐네요. Torque 2019.10.14 679
110683 로베르토 바지오와 마돈나 [9] mindystclaire 2019.10.14 466
110682 방언터진 이철희 선생님 타락씨 2019.10.14 879
110681 조국 사퇴 [29] 수영 2019.10.14 2572
110680 저스티스 파티는 오늘도 저스티스해 [2] 타락씨 2019.10.14 395
110679 [회사바낭] 일할 맛 안나요. [6] 가라 2019.10.14 863
110678 오늘의 80년대 일본 스크린 잡지 부록-여배우 헤어 카탈로그(초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4 559
110677 영화 "안나"를 봤습니다 [3] 칼리토 2019.10.14 517
110676 [넷플릭스바낭] 대만제 스릴러(?) '죽음의 타임캡슐'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19.10.14 776
110675 당신은 내일 어떤 얼굴로 오실건가요 사팍 2019.10.13 465
110674 경비노동자에 대한 인식수준 [4] Toro 2019.10.13 1162
110673 이런저런 잡담들 [3] 메피스토 2019.10.13 705
110672 아래 '사회부장의 입장에 반대한다' 글에 관한 잡담 [46] 타락씨 2019.10.12 1998
110671 다 망한 게시판 네임드들의 역변을 보면서... [7] 도야지 2019.10.12 1947
110670 [스포] 뒤늦게 힐 하우스의 유령 잡담. [6] Diotima 2019.10.12 531
110669 산드라오 [4] 날다람쥐 2019.10.12 912
110668 [넷플릭스바낭] 소노 시온의 '사랑 없는 숲'을 봤습니다 [6] 로이배티 2019.10.12 1020
110667 이창명이 복귀한다고 합니다 [3] 사막여우 2019.10.12 1219
110666 Robert Forster 1941-2019 R.I.P. [2] 조성용 2019.10.12 277
110665 괴로움을 거치는 깨달음 [15] 어디로갈까 2019.10.12 118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