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수요일에 미국 버라이즌이 5G서비스 개통 계획을 발표하자 우리나라에서 부랴부랴 정부 승인을 얻어 skt와 kt(?)가 삼성폰으로 5G 통신 서비스를 미국보다 2시간 먼저 앞당겨 세계 최초로 서비스했다고 하는 군요(...). 가끔 이런 세계 최초란 수식어가 무슨 의미가 있나 싶습니다. 뭐... 선구자 효과? 그런 건 있겠죠. 그러나 후발주자한테 앞질려 나가는 일이 흔하다 못해 자주 일어나니까요. 아니 그렇게 되길 바란다는 이야기는 아닙니다만, 세계최초에 대한 집착 좀 버렸으면... 그냥 세계최고나 세계최대가 낫겠죠.

2.
번아웃.
그 정도는 아니더라도 가끔 밤에 걷다가 턱을 펀치로 맞고 쓰러지는 듯한 기분이 들 때가 있어요. 집에 돌아가는 전철 안에서도 힘이 없어서 이동할 때 에스컬레이터부터 찾는 습관이 있어요(...). 우루사 약을 거의 매일 복용합니다. 술 줄여야지. 매일 생각하면서도 이상하게 쉽지가 않네요. 술이 만병의 근원인데...
게다가 밤에 자는데 전에 없던 아픔이 느껴지는데 속까지 쓰리더군요. 확실히 옛날하고는 다르군요.

3.
곽재식 작가님의 ‘당신과 꼭 결혼하고 싶습니다’책을 누군가에게 선물하기 위해(...) 사려고 했더니 살 수가 없더군요. 다 품절되어서요! 재판을 기다리는 수밖에 없는데 언제쯤 재발간 될까요? 2쇄에는 작가의 말도 다르게 실릴까요? 아무튼 그 사람에게 선물할 수 있는 남자가 되고 싶네요.

ps.
비커밍 스티브 잡스라는 책을 읽고 있습니다. 이 책 월터 아이작슨의 스티브 잡스 전기보다 훨씬 더 자세한 비화가 들어있는데 의외로 재미있고, 잡스의 일화들이 더 자세하게 들어있어서 그가 어떻게 복귀할 수 있었는지 그런 일면을 볼 수 있어 재미있는 책을 오랜만에 읽고 있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56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666
110848 디즈니의 자충수(홍콩사태가 이렇게...) [4] 사팍 2019.08.16 1812
110847 오늘의 영화 사진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16 338
110846 이런저런 일기...(파전과 막걸리, 피아노) [4] 안유미 2019.08.16 687
110845 우울하거나 슬프거나 [8] 어디로갈까 2019.08.15 1295
110844 봉오동 전투와 드라마 시그널 일본판 [2] 보들이 2019.08.15 1045
110843 "꿈의 마을"(township)게임 [5] 산호초2010 2019.08.15 745
110842 모기퇴치기 그닥 효과를 모르겠어요 [3] 산호초2010 2019.08.15 654
110841 90년대 김희선은 연기 참 잘하는 배우였는데.. [3] 수지니야 2019.08.15 1401
110840 동영상을 붙여보겠습니다. [스파이더맨 뉴유니버스] [3] 룽게 2019.08.15 506
110839 인물 사진을 pixel art 등으로 바꾸는 것에 대해 질문 [4] Joseph 2019.08.14 423
110838 50년대는 이런 야바위 [5] 가끔영화 2019.08.14 602
110837 경향의 조지 R.R. 마틴과의 인터뷰 [4] MELM 2019.08.14 1062
110836 오늘의 영화 사진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14 329
110835 넷플릭스[살색의 감독 무라니시](전라감독) [1] 룽게 2019.08.14 1719
110834 안녕하세요 듀게여러분 [8] Lunagazer 2019.08.13 1423
110833 내인생의 드라마 서울 뚝배기 [5] 가끔영화 2019.08.13 990
110832 오늘의 배우, 인터뷰 사진 [3]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13 715
110831 The Crown Season 3 Date Announcement [5] McGuffin 2019.08.13 329
110830 가입인사 [10] theum 2019.08.13 856
110829 이런저런 이야기...(법인카드, 토리나베) [1] 안유미 2019.08.13 58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