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 레인

2020.03.30 16:40

은밀한 생 조회 수:483

 

혼자만 알고 있기 좀 아까워서 듀게에 환기가 필요하신 분들과 공유하려고요.

양수리쪽에 있는 북합문화공간인데요. 1층은 테리스 카페, 2층은 뭔가 있고 (까먹음), 3층은 그냥 카페, 4층도 뭔가 있고 5층은 루프탑 구성이에요. 어제 북한강이나 좀 보고 오자 해서 갔다가 우연찮게 오 저긴 어딘가 뭔가 숨어 있네 하면서 발견한 곳인데요, 와 정말 사람이 없어서 눈부신 강물의 반짝임을 편안한 의자에 앉아 바로 코앞에서 만끽했어요. 보통 양수리쪽 리버뷰 카페들이 모두 사람들로 북적이잖아요. 주말엔 말할 것도 없고 평일에도 그닥 한산하진 않더라고요. 설령 약간 한산하다 해도 강이 보이는 자리는 어김 없이 사람들로 채워져 있죠. 근데 리버 레인은 아직 가오픈이고 그게 위치가 좀 숨어 있어서 대략 한달쯤은 진짜 여유를 만끽할 수 있을 것 같거든요. 사실 아까 점심 나른한 시간에 올리려고 했는데... 글창에서 사진이 바로 보이게끔 올리는데 실패해서 글 날려먹고 (ㅠ) 이렇게 링크 걸고 쓰네요. 사진은 링크 클릭하시면 업로드 돼있어요.

 

한가지 특이점은 1층 테라스 카페에 문지사 시집들이 있더라고요. 요즘 보통 북카페라 해도 책을 구입해서 읽게 해놓은 곳들이 많은데 리버 레인은 그냥 문지사 시집을 맘대로 가져다 읽게 해놨더군요... 완전 신나서 좀 흐트러진 시집들 정리까지 열심히 해놓고 왔습니다. 아직 가오픈이라서 사람들에게 전혀 알려지지 않은 관계로 어제 그 널찍한 공간을 독차지하는 호사를 누렸어요. 강물 반짝이는 거 보다가 유유히 흘러가는 소리 좀 듣다가 물결치는 소리도 좀 듣고 산도 좀 봤다가 하늘도 보고 미풍에 코를 킁킁대다가 시도 좀 읽다가 어 이노래 갠잔네 하다가 와아 나 지금 여기 다 전세낸 거 맞지 않느냐 오아오아오아 그러다 나왔어요. 아쉬운 발걸음으로.... 혹시 시간과 기회가 되시는 분들은 유명해지기 전에 얼른 가보세요. 평일엔 아마 더 여유롭지 않을까 싶어요. 어제는 층층마다 한팀씩 대략 3팀 정도 손님이 있는 것 같았는데 평일은 아마 5층 전체에 한팀만 있지 않을까 싶은 느낌적 느낌이.... 어제의 그 여유롭고 평화롭던 시간으로 돌아가고 싶네요.

 

 

https://postimg.cc/gallery/9ydFCh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7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3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12
112870 어둠의 안사모 소식 : 안철수 연대 안한다 또는 한다. [5] 가라 2020.05.07 775
112869 [넷플릭스] 스파이더맨 : 파 프롬 홈 (스포일러) [8] 가라 2020.05.07 542
112868 결국은 언젠가 다가오지 않을것 같았던 일들이.. [7] 아름다운 2020.05.07 1180
112867 이런저런 일기...(웃는 여자, 웃어주는여자) [2] 안유미 2020.05.07 516
112866 명탐정 홈즈(명탐정 번개)에서 나왔던 열차 강도 사건 트릭의 원전을 아시는 분? [3] eltee 2020.05.06 434
112865 길이 좀 이상하면 한번 더 살펴보자 [5] 가끔영화 2020.05.06 451
112864 구게시판은 2010년 까지 있군요 가끔영화 2020.05.06 205
112863 새 국산 SF 영화 <승리호> 영상이 공개되었습니다 [17] 부기우기 2020.05.06 1385
112862 "플로리다 프로젝트" (깊은(???) 감상글, 스포 가득) [4] 산호초2010 2020.05.06 498
112861 오드리 햅번 영상들 [3] 수영 2020.05.06 291
112860 시류에 편승하여, 오드리 헵번과 "기억의 숲(세월호)" [1] Torque 2020.05.06 253
112859 하루 25분 운동 [9] underground 2020.05.06 819
112858 경마장 가는 길 [5] 가끔영화 2020.05.06 315
112857 야구나 다시 볼까요 + 그 외 [11] 노리 2020.05.06 429
112856 [넷플릭스바낭] 나름 포크 호러 '복수의 사도'를 봤습니다 [3] 로이배티 2020.05.06 382
112855 질문입니다. 트윈픽스3시즌을 [3] kurtgirl 2020.05.06 263
112854 날씨, 외출 짧은 바낭 [2] 산호초2010 2020.05.06 212
112853 에어컨 사실 분들은 겨울에 꼭 사셔야 하겠네요. [6] 산호초2010 2020.05.06 662
112852 스티커로 만들고 싶은 유툽 썸네일(스압)(1) 스누피커피 2020.05.06 164
112851 커피가 두통과 근육통을 없애주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신기해요 [8] 산호초2010 2020.05.06 80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