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노자 vs 진중권

2011.12.16 13:22

자본주의의돼지 조회 수:5913

박노자의 글 '전향을 권하는 사회?'


http://blog.hani.co.kr/gategateparagate/39525






이 글에 대한 진중권의 반응.


https://twitter.com/unheim


박노자의 글.  "국가의 여러 기관에서 외국어 번역 알선부터 노벨상 은근한 로비까지 다 도맡아주고, 외국 투어도 보내주고, 국내에서는 가장 우수한 언론들이 높은 가격으로 글을 사주고..."


근데 난 우익으로 '전향'을 했다고 하는데, 왜 학교 잘리고, 강연 잘리고, 감사 털리고, 고소 당하고, 강연장에 형사나 찾아오고... 이명박 정권은 아마도 좌익정권인가 봅니다.


박노자 선생님, 절 '주류'로 승격시켜주셔서 감사한데, 일반적으로 한국에서 공부하다가 노르웨이 대학에서 교수 하시는 분을 '주류'라 하구요, 한국에서 강사 하다가 잘려 필리핀서 직업교육 다시 받는 사람을 '비주류'라고 해요.


민노당 비판하고, 유시민 비판하고, 노무현 비판하고, 나꼼수 비판하고, 소위 '자유주의자'랑 박 터지게 싸운 것은 나인데.... 김규항/박노자 선생은 그거 물끄러미 구경하다가 내 뒤통수에 전향자, 자유주의자 딱지를 붙여주시죠.


그런 걸 그 분들 사용하는 전문용어로 "계급적 실천"이라 불러요


황당한 것은 내가 민노당, 진보정당 운동하느라 이리저리 뛰어다니고, 노무현/유시민과 싸우다가 노빠들에게 욕 바가지로 먹고 있었을 때, 저 두 분만은 그 현장에서 본 적이 없다는 겁니다. 다른 분들은 더러 봤는데....


아무튼, 박노자씨, '전향'시켜주셨으니 이제 제 주소로 약속하신 경품 보내주세요. 해외항공권 두 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9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83
110664 윈도우8 익스플로러 11 쓰는데 홈페이지 깨져보이네요 [3] 산은산이되 2015.08.09 504
110663 (맥락 없는 바낭) 반려동물, 더 좋은 세상을 위해 할 수 있는 일 [9] 그냥저냥 2020.04.11 504
110662 옛날 짤방 하나 skelington 2015.05.12 504
110661 듀게 오픈카톡방 [5] 물휴지 2017.08.14 504
110660 등업고시패스 [10] kaas 2015.09.24 504
110659 이 꼬마 누구일까요 [2] 가끔영화 2015.10.05 504
110658 이런저런 잡담... [1] 여은성 2015.11.28 504
110657 또 하나 좋아하는 영화가,애니메이션 브레이브 스토리 [1] 가끔영화 2015.12.06 504
110656 [듀나인]외국인과 함께 볼 뮤지컬!? [4] 잠이구 2016.01.10 504
110655 Andrej Wajda 1926-2016 R.I.P. [3] 조성용 2016.10.10 504
110654 언론 절독 관련된 기사도 있네요. [2] 해삼너구리 2017.04.13 504
110653 [듀그모 50~51주차] 주제 : 듀그모 1주년 축전, 19금 ( 발제자 : 백거빈 ) [2] rusender 2018.10.26 504
110652 이런저런 잡담...(이리, 남자, 손님) [1] 안유미 2019.01.22 504
110651 페데리코 펠리니의 글을 다시 읽으며 [10] 어디로갈까 2019.10.03 504
110650 클락 켄트 [3] mindystclaire 2019.10.04 504
110649 구직자, 직장인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 예정수 2019.12.09 504
110648 추천 전용 공간의 생존가능성? [2] 터틀스레터 2015.08.04 505
110647 이런저런 락다운 일기...(압력과 한계지점) [3] 안유미 2020.04.02 505
110646 공지에있는 서울독립영화제 초대권이벤트 당첨자발표났나요? [3] 울퉁불퉁 2014.11.26 505
110645 오월~은 푸르~구나아~ 우리들은 자란~다 [2] 가끔영화 2015.05.05 50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