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페이지에 글을 두개나 올리는건 제가 오늘 신발을 질러서 기분이 업되서 그렇습니다(?)

 

 

담달에 유럽 여행을 가는데 나름 꾸미고 싶어서 옷을 사러 갈 계획을 아직도 세우고 있어요(이번주말이나 담주 초쯤 갈듯)

이런 이야기를 친구랑 하고 있다가 친구가 혼자가는 저에게 위험하지 않은 인물들을 찾아서 사진찍어달라고 부탁하는 노하우를 가르쳐 주었죠.

 

 

"레스포삭 가방이나 키플링 가방을 들고 있는 동양인한테가서, "사진 찍어 주실 수 있나요?"라고 한국어로 말걸면 된다ㅋㅋ"

"동양인 중년부부인데 한명이라도 등산복을 입고 있는 사람에게도 한국어로 말걸면 되고!"

"동양인 여자가 선글라스 큰거 끼고 레깅스 신고 있거나 샤랄라 원피스 입고 있으면 한국어로 말 걸어!"

"동양인 남자가 노스페이스 배낭을 맸거나 뿔테끼고 바람막이 입고 다니면 한국어로 말 걸을 것!"

 

 

아니, 어쩜 그렇게 한국인의 전형적인 여행 패션을 딱 꼬집어 줄 수가 있는거죠???

 

게다가 저도 심지어 레스포삭 검정 크로스백을 들고 간다고요! 하아.......

웃기지만 마냥 웃을수만은 없는 현실이네요ㅠㅠ 게다가 뿔테도 끼고 있구요.

 

근데, 저 말을 듣고나니까 옷을 좀 사러 가야할거 같아요 진짜.

여행 갈 때는 편한 옷도 좋지만 꾸미고 가고 싶잖아요 사람 심리라는게? 그렇죠? 옷 사러 가도 되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443
110721 오늘 무한도전 [12] 달빛처럼 2011.04.30 5875
110720 내 성 정체성을 모르겠어! [60] 보이즈런 2010.08.21 5875
110719 (dp펌) [쇼킹보장] 신혼 첫날밤 도망친 사연... [14] 구경남 2013.02.04 5874
110718 인형녀라는 다코다 로즈라는 애가 내한했네요 [14] 사과식초 2012.08.24 5874
110717 2005년 오만과 편견 재미있는 인물관계도(등장인물 총정리) [3] 무비스타 2011.05.02 5874
110716 [인셉션 곧 500만 돌파 기념] 킬리언 머피 [10] 빛나는 2010.08.18 5874
110715 부엌옆 아기 고양이 사진들 [4] Jade 2010.06.04 5874
110714 [아이돌] 여러가지 의미로 전설이 될 오늘 KBS 국민대축제 [24] 로이배티 2012.08.15 5872
110713 보신 영화중에 가장 잔인했던 영화는 무엇인가요? [25] 윤보현 2010.08.11 5872
110712 홍대 먹을만한 맛집 [21] 한심한익명 2015.01.05 5871
110711 김대중 대통령의 영어 정복기 [22] clutter 2010.10.26 5871
110710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상황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사진 한 장. [11] 잔인한오후 2014.04.17 5870
110709 공항왔는데 출국거절당한 저같은 사람 또 있을까요 [30] 타인의롤 2012.10.14 5870
110708 홍석천 식당 마이씨리즈 맛있어요? [18] 해마 2013.01.22 5870
110707 나는 꼼수다 23 결국 편집되려나요... [7] 회색잔영 2011.10.14 5870
110706 주온 끝의 시작 단편 웹툰 연재 finest 2014.07.11 5869
110705 '가수 여러분한테 죄송했어요' [12] 오뚝이3분효리 2013.01.17 5869
» (바낭) 패션하니까 떠오르는 유럽가서 한국인 패션으로 구별하기 [25] 소전마리자 2012.09.18 5869
110703 류화영 인기 쩌네요. [3] zzz 2012.08.02 5869
110702 [카라] 일반인과 팬의 간극 [42] 키엘 2011.01.19 586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