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dos님 글의 거친 표현이야 무례해 보일지 모르겠으나
이게 어처구니 없는 꼬투리잡기는 아닌데 다들 무슨 버튼이 눌리셔가지고 방언터지는 소리들을 하시는지..휴

상업화랑에서 전시하는건 어쨋거나 대놓고 작품을 매대에 올려놓는건데 
그게 하필 선거철이고하면 당연히 "왜 하필 지금.."  하는 소리가 나오기 마련아닌가요??

공기업에 당당하게 취직한 것도 "혹시나" 문제될까봐 그만두고 파슨스로 유학가는 집안에서
선거 코앞에 두고 상업화랑에서 전시하는건 왜 아무렇지도 않게 생각한건지 참. 

댓글 보니까 전시가 별건가 뭐 "나도 해봤는데 전시 별거아니다 그냥 작품있으면 하는거다" 하는 분 계시던데 어이가 없습니다.
아마추어들이야 그냥 하고싶으면 아무 갤러리에 사비들여 전시하는지 모르겠지만
문준용씨 같은 전업작가에게는 전시이력도 관리해야 될 중요한 요소이고
굳이 이력에 도움도 안되는 상업화랑에서 전시하는 건(그것도 고작 일주일을) 작품팔겠다는 의도를 완전히 배제할 수가 없어요.
파는사람이 순수하면 뭐합니까 사는 사람이 불순한 의도로 사면 문제가 돼는건데.

개념미술도 사고파는 시대에 미디어 아트라고 거래가 안이루어 질 것 같으세요들?

하긴 2012년에 무려 "국전"타령 나오는 마당에 
상업갤러리든 아트페어든 다 그냥 아름답고 순수한 "아트"의 세계로 느껴지시나본데
다들 정신좀 차리세요. 

이명박 아들이 이랬으면 듀게에서도 가루가 되도록 까였을 일이예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0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98
110675 오늘 무한도전 [12] 달빛처럼 2011.04.30 5875
110674 내 성 정체성을 모르겠어! [60] 보이즈런 2010.08.21 5875
110673 인형녀라는 다코다 로즈라는 애가 내한했네요 [14] 사과식초 2012.08.24 5874
110672 부엌옆 아기 고양이 사진들 [4] Jade 2010.06.04 5874
110671 (dp펌) [쇼킹보장] 신혼 첫날밤 도망친 사연... [14] 구경남 2013.02.04 5873
110670 2005년 오만과 편견 재미있는 인물관계도(등장인물 총정리) [3] 무비스타 2011.05.02 5873
110669 [인셉션 곧 500만 돌파 기념] 킬리언 머피 [10] 빛나는 2010.08.18 5873
110668 [아이돌] 여러가지 의미로 전설이 될 오늘 KBS 국민대축제 [24] 로이배티 2012.08.15 5872
110667 보신 영화중에 가장 잔인했던 영화는 무엇인가요? [25] 윤보현 2010.08.11 5872
110666 홍대 먹을만한 맛집 [21] 한심한익명 2015.01.05 5871
110665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상황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사진 한 장. [11] 잔인한오후 2014.04.17 5870
110664 홍석천 식당 마이씨리즈 맛있어요? [18] 해마 2013.01.22 5870
110663 김대중 대통령의 영어 정복기 [22] clutter 2010.10.26 5870
110662 나는 꼼수다 23 결국 편집되려나요... [7] 회색잔영 2011.10.14 5870
110661 '가수 여러분한테 죄송했어요' [12] 오뚝이3분효리 2013.01.17 5869
110660 공항왔는데 출국거절당한 저같은 사람 또 있을까요 [30] 타인의롤 2012.10.14 5869
110659 (바낭) 패션하니까 떠오르는 유럽가서 한국인 패션으로 구별하기 [25] 소전마리자 2012.09.18 5869
110658 류화영 인기 쩌네요. [3] zzz 2012.08.02 5869
110657 [카라] 일반인과 팬의 간극 [42] 키엘 2011.01.19 5869
110656 주온 끝의 시작 단편 웹툰 연재 finest 2014.07.11 586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