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음식염장 들어가기 전에, 권두언. (정두언 아님)

참 기이한 인연입니다. 이 날 만난 A씨와 B씨, 그리고 C씨에 대한 얘기 중 하나.

- A씨와 B씨는 예전에 죽이 잘 맞던 사이였는데 근무지가 바뀌고 핸드폰도 잃어버려 연락이 끊김.
- A씨는 모 취업까페의 글을 보고, 쭈구리이던 나에게, 취업 관련하여 매우 요긴한 도움을 줌.
- 한편, 어디서 B씨의 사진을 제가 찍었음.
- A씨는 알고 보니 같은 블로그 서비스 유저. 비밀 댓글로, 제게 "B씨 내가 아는 사람인 듯여?" 라고 제보.

... 해서, 어쩌다 보니 제가 링커(?)가 되었고,
또 웃기게도 전부 다 같은 듀게 멤버. (랄까 A씨는 눈팅족...)


- 그래서, 그걸 자축하는 듀게 번모가 수유역 근방에서 있었습니다.


그런데 보통 이런 식의 링커 내지 인터페이스-_-는 경험상 보통 역할 끝나면 용도폐기되던데.. 쿨럭





원래 목고기(?)를 먹을 예정이었으나 불행히도 은성회관은 공사중, 그래서 곱창으로 전환.

(*사실 저는 충무로에서 보쌈정식+치맥 필살코스를 기획했으나, 불행히도 힘(?)이 없어서 기각되고 말았습니다.
기획안이 짤없이 각하된데다 여기저기 돌아다녀서 살짝 삐낄 뻔했는데 대인배 코스프레로 커버하고 있었음...)




그래도 곱창 전문, 진주집은 꽤 근방에서 이름난 집인 듯하더군요.



기본셋팅. 시멘트와 타일로 된 테이블이 인상적.. 마치 구 일제시대 수술실같은 분위기.. 쿨럭.
사실 타일이 이것저것 닦아내긴 좋죠. 특히나 기름 많이 튀는 곱창집에선 합리적입니다.





일단 마수걸이로 간과 천엽부터 나옵니다. 여기 천엽 오독오독 괜찮았습니다.




24,000원짜리 순곱창을 주문합니다.




지글지글. 빨리 안 뒤집으면 탑니다.. 랄까 종업원 서비스는 별로 싹싹한 편은 아니었습니다.
탄다고 지청구나 할 줄 알지, 그럴 거면 좀 와서 뒤집어나 주지! (...)





가격대를 생각하면 괜찮은 집이긴 한데, 아직까지 제 서울시내 곱창 베스트는 신림 당곡사거리쪽 왕재곱창.





하지만 다 먹고 나서 밥을 볶아 주는 것은 이 집의 특장점인 듯합니다.





밥은 일단 2인분.





그래도 밥의 경우는 셀프가 아니라(...) 볶아는 줍니다.




이 또한 괜찮습니다.





2차로 간 삼성통닭.
- 전 이게 고대에만 있는 줄 알았는데 체인인가보더군요.




좀 우월한 후렌치후라이.




치즈돈까스. 2차에 합류한 C씨(B씨의 지인)랑 시국토론을 벌이느라 별로 못 먹었습니다...



.... 랄까, C씨도 제가 몇 다리 건너 얽히는 사람이더군요. 뭐 이런 기연이 다 있는지..;;;;

(하지만 괜찮아요, 전 이제 임무 완수하고 터미네이터2처럼 사라질 운명. ㅋ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96
110587 양악수술 어떻게 생각하세요 [34] 윤대협님 2013.04.30 5810
110586 고씨가 따님과 주고받은 메세지 보니 (악성코드 링크 수정) [17] soboo 2014.06.01 5807
110585 [듀나In] 한국 콜마 라는 화장품 회사에서, 대한민국 화장품 80% 이상을 만든다는데 [14] espiritu 2013.03.11 5807
110584 살면서 처음으로 치아 스켈링을 했습니다.. [13] 잌ㅋ명ㅋ 2010.06.22 5807
110583 (바낭) 패션하니까 떠오르는 유럽가서 한국인 패션으로 구별하기 [25] 소전마리자 2012.09.18 5806
» 수유3동우체국 진주집 곱창, 삼성통닭, 그리고 듀게에 얽힌 기연 [13] 01410 2010.09.04 5806
110581 갈 수록 동네 우물가 아낙네들 빨래터 잡담 게시판으로 변질하는 듀나 게시판 [33] HAHIHAVA 2014.03.18 5805
110580 박노자 vs 진중권 [28] 자본주의의돼지 2011.12.16 5804
110579 충격!! 문재인 후보 비리, 선거 막판 쟁점.. [23] amenic 2012.04.07 5804
110578 한국 드라마 드디어 올 것이 왔네요. [11] 달빛처럼 2013.03.19 5803
110577 결혼이 하고싶습니다. [29] 잠시잉명 2013.01.07 5803
110576 LG 휘는 핸드폰 진짜 휘네요... [28] 유상유념 2013.11.05 5802
110575 오늘의 정봉주 접견 서신.jpg [65] 푸른새벽 2012.02.03 5802
110574 '로봇 앤 프랭크' 자막에 대한 번역가의 어처구니 없는 해명 [30] 하이키 2013.01.23 5802
110573 김남일이 네이버 예언자를 엿먹였지만... [19] zivilrecht 2010.06.23 5802
110572 여자분들 푸쉬업 잘 하시나요? [16] 어떤밤 2013.04.01 5800
110571 (반항)남들이 뭐라해도 내눈엔 도저히 미인으로 보이지 않는 사람 [48] 귀찮카카포 2012.07.11 5800
110570 노 전대통령 거액의 차명계좌 있었답니다 [18] amenic 2012.05.10 5799
110569 양승은이나 배현진이 믿는 구석 [9] 오키미키 2012.05.12 5799
110568 이건희 손자는 사회적 배려 대상자 [14] 겨자 2013.01.22 579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