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진정한 지옥은 성실한 악당들만 있는 세상이네요..엄청나게 성실한 악당들이 엄청나게 오래오래 일하는 세상..지난 겨울 촛불을 들고 거리를 다닌 건 우리 자신과 우리 후손들을 위해 엄청나게 중요한 일이었네요..만약이라도 기각이 되었다면..딱 이 영화에 나오는 일본 사회처럼 변했을듯요

 

2. 솔직히 심은경 배우님이 일본인 같아보이진 않는데 그게 잘 맞는 것 같아요...모두가 덮으라는 사건을 정면으로 부딪히는 똘끼강한 기자...부담스럽게 들이대는 클로즈업도 멘탈연기로 승화시키는 심은경 배우님..그 연기 덕에 한국에서도 그랬겠지만 일본같은 사회에선 더 이방인 같은 느낌..그래서 너무 쓸쓸한 느낌..실제 여기자도 그랬을 것 같단 추측이..

 

3.영화 흐름이 느리고 답답하지만..일본 사회가 이럴 것 같아서 실감이 더 납니다..못본 분들 꼭 찾아보세요

 

4.심은경 배우의 이걸 보고도 그렇게 살고 싶으냐는 대사가 뇌리에 박힙니다..

 

5. 남주캐릭의 결단을 보고 가슴이 아팠어요..목숨을 걸어야 그나마 조금 흔들리는 견고한 벽이라니..대체 마지막엔 무슨 말을 한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9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8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753
112589 진중권은 왜 이리 망가졌을까요..? [22] 풀빛 2020.04.05 1985
112588 비슷한 역을 오랫동안 맡는 배우 [6] 부기우기 2020.04.05 791
112587 일상 5. [2] 잔인한오후 2020.04.05 460
112586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타란티노가 모든 것을 다 이룬 영화 [5] ssoboo 2020.04.05 911
112585 [총선 천기누설 4탄] 총선결과가 불러올 언론개혁 & 로켓펀치 [1] 왜냐하면 2020.04.04 510
112584 선거보조금 8.4억 싹쓸이…허경영 정당의 '수상한 공천' [2] 왜냐하면 2020.04.04 628
112583 (종료)놀면 뭐하니? 유투브 라이브/ 유재석의 '부캐의 세계3' (17시~) 보들이 2020.04.04 423
112582 진중권, 그를 지지하던 정의당, 정의당 지지자들 참 자랑스러우시겠어요 [26] 도야지 2020.04.04 1627
112581 안철수의 행복 [6] 어제부터익명 2020.04.04 961
112580 무료 게임? - Homo Machina [1] 도야지 2020.04.04 379
112579 [바낭] 탑건: 매버릭이 개봉 연기되었군요 + 지옥의 외인부대 [8] 로이배티 2020.04.04 517
112578 이런저런 일기...(창작, 불확실한 시도) 안유미 2020.04.04 344
112577 영화가 딱히 끌리는게 없네요 메피스토 2020.04.03 335
112576 애들이 절대 재미없는 만화영화 가끔영화 2020.04.03 502
112575 예술의 전당 온라인 상영회/ 발레 지젤/ 4/3(금), 20시부터~ (120분) [1] 보들이 2020.04.03 265
112574 혹시 직장에 가서 데워먹을 수 있는 도시락이 있을까요? [17] 산호초2010 2020.04.03 931
112573 워해머 40k 팬필름 [2] 날다람쥐 2020.04.03 317
112572 안철수는 왜...? [12] 가라 2020.04.03 1210
112571 [회사바낭] 비상경영 [10] 가라 2020.04.03 913
112570 글로벌 시대에 봉쇄가 불러 일으키는 일들.. [9] 보들이 2020.04.03 115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