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사지를 자주다니는데(2주나 1달에 한번꼴?) 주말에 뭐하냐 물어봐서 마사지받으러 간다고하면 참으로 므흣하거나 흠칫하는 시선을 감내해야합니다. 

흔히 마사지=성매매로 간주되기 쉽고, 실제 상당수의 마사지 업소들은 본격 성매매는 아니더라도 유사성매매를 겸하는 경우가 꽤 있거든요. 

제가 갔던 업체들 중 몇몇만해도 마사지 하다가 끝마칠떄쯤 유사 성매매를 할지 말지 물어보는데 필요없다고하면 더이상 묻지 않습니다. 그냥 마사지만 받고 나오는거에요.


음.....일단 메피스토는 굳이 비싼 돈 주고 성매매를 해야할 필요성을 못느껴요. 

이건 성욕해소여부와는 상관없어요. 뭐라고할까. 비유조차 잘 안떠오르지만 조잡하게 하자면 이런겁니다.

어떤 게임을 좋아하고 재미있어해요. 근데 그 게임을 쉽게 승리할 수 있는 몇십~몇백만원짜리 핵-치트가 존재한단 말이죠. 

그럼 이 핵-치트를 돈주고 사서 쓰는건 당연한걸까? 뭐 쓰는 사람도 있지만 안쓰는 사람도 많을거란 말입니다. 


고상한 이유를 가져다 붙이건 금전적인 이유를 가져다붙이건 아니면 둘다건. 아무튼 결국 '나에겐 재미없다'로 귀결되는데.

거래-행위로서 성매매를 보는 메피스토 시각이 딱 이런지라 필요성을 못느낍니다(여기에 더해 위생이나 질병에 대한 우려도 있고요).


딱히 호감가는 사람과의 섹스를 누가 이기고 지는 게임에 비유하고픈건 아닙니다. 그냥 말이 그렇는거죠. 

배그나 롤하는데 핵안쓰거든요. 맨날 브론즈에 머물러도. 무슨 페어플레이 정신이니 이런게 아니라도 말입니다. 


다시 처음으로. 아무튼 이렇습니다. 

오늘도 일끝나고 뭐할꺼냐고 물어서 몸이 찌뿌둥해 마사나 받으러간다고하는데, 사람들 얘기가 농반진반으로 그만좀 다니라고 합니다. 썩는다고(뭐가?). 

회사사람들이야 워낙 오래됐으니 그러려니하는데, 보통의 경우는 이게 참 말하기 곤란하단 말이죠. 

저 비유나 제 사고방식을 구구절절 얘기하는 것이 구차해보이기도 하고요. 무슨 죄지은 것도 아닌데. 



* 로켓펀치가 신곡으로 돌아왔습니다.



안무가 뭔가 살짝 허우적거린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으나 그래도 이정도면 노래 잘뽑힌거 같아요. 

다만 관련 유툽을 봤는데 인지도는 참 한없이 낮더군요.



 


아이즈원이 돌아오네요. 험한 일 겪었는데 애들 멘탈 괘안을까 모르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1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80
112510 [펌] 조주빈이 공익근무요원과 살해모의를 한 여아의 엄마입니다. [25] 사막여우 2020.03.28 2087
112509 기업의 물리적 거리두기 로고들 [4] 예정수 2020.03.28 564
112508 3/28, 22시- 조성진x괴르네 온라인 공연(유료)/ 23시 도이치 그라모폰 온라인 피아노 콘서트(무료, 3일간 다시보기 가능) [6] 보들이 2020.03.28 512
112507 [코로나19] 아슬아슬한 느낌은 저 뿐인가요? [9] ssoboo 2020.03.28 1806
112506 국민의당 김근태 논란... [7] 왜냐하면 2020.03.28 956
112505 라쓰미히 다쓰에쓰노흐 디 벨트 깁트 [6] 어디로갈까 2020.03.28 549
112504 손석희- “삼성 미전실이 내 뒷조사를 했었다” [14] ssoboo 2020.03.28 1781
112503 유명인들이 깼을 때 [23] mindystclaire 2020.03.28 1403
112502 [바낭] 무료 폰게임이나 깔아두시고 심심하실 때... [3] 로이배티 2020.03.28 518
112501 이런저런 산책 일기...(스트릿과 몰) [1] 안유미 2020.03.28 366
112500 [스타트렉] 스타트렉: 피카드 시즌1 (노스포) [6] 노리 2020.03.27 419
112499 [넷플릭스] 인터스텔라를 다시 보고(스포) [1] 예정수 2020.03.27 484
112498 0.999....=1 이해하신 분? [5] 예정수 2020.03.27 880
112497 이은재 신기록 세울 듯.. 기독자유당 탈당? [4] 가라 2020.03.27 696
112496 새벽예불 다니고, 20년 교회집사였던 이은재 의원의 천주교 세례명은 '엘리사벳'이다. [10] 영화처럼 2020.03.27 1029
112495 만덕산 옹 + 추호 김종인 선생 [2] 가라 2020.03.27 624
112494 N번방 사건을 오덕식 판사가 맡는다네요. [8] 가을+방학 2020.03.27 1484
112493 [펌] 마스크 쓰느나 마느냐, 그것이 문제가 아니다 [1] 영화처럼 2020.03.27 716
112492 코로나바이러스에 대처하는 G20 세계지도자 화상회의 (feat. CNN) [3] 사막여우 2020.03.27 1161
112491 최근 사건에 대해... [2] 안유미 2020.03.27 99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