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하다가 만나는 꼰대님들

2018.07.19 18:01

칼리토 조회 수:2361

뭐..어디선가는 저도 꼰대로 불리우고 있을지도 모르지만 아래 동호회에서 봉변당하신 분 글을 읽다보니 며칠전의 일이 떠올랐어요. 


구기 종목중에 아주 비인기 종목인 스쿼시라는 운동이 있습니다. 어쩌다보니 이판에 발을 담궜고.. 사실 다른 운동은 쳐다도 보지 않는 무관심 종자가 스쿼시만은 집에서 꽤 먼 센타까지 나가서 꼬박 꼬박 운동을 해요. 


한 2-3년 열심히 치다가.. 또 2년 쉬고.. 조금 여유가 생겼길래 다시 시작한지 두달 정도 됐는데.. 이게 좀 웃긴단 말이죠. 


그냥 운동하러 간건데.. 기존에 치던 사람들끼리 텃세가 좀 보입니다. 호구조사야 할 필요도 없지만.. 그냥 눈인사만 하고 게임하고 말 한번 섞지 않아요. 거기다가 게임에서 제가 이기기라도 하면 분위기기 험악해집니다. 겉으로는 내색을 잘 안하는데 기분 나쁜게 티가 난다고 할까요? 한번은.. 저 사람 참 별로다 싶은 아재 하나가 형씨 어쩌고.. 하면서 그렇게 치면 안된다고 충고를 해주더군요. 물론 자기가 진 다음에요. 


스쿼시가 경쟁적인 운동이기도 하고.. 어디서 굴러온 말뼈다귀도 아닌.. 미쉐린 타이어같은 인간이 맘에 안들게 플레이를 하면 저라도 기분이 썩 좋지 않겠지만 그렇게 노골적으로 적의를 드러내는 건 참 신기하더군요. 하도 희한하다 싶어서 저분 연세가 얼마나 되냐고 했더니.. 뵈는 것과는 달리 저보다는 많더군요. 그래서 그냥 아...그러고 말았습니다.(물론 적었어도 아...그러고 말았..을거지만..)


환갑 넘은 분도 계시고..(이분도 지면 아주 털이 바짝 서시는 느낌이라.. 조심해야 합니다) 다양한 사람들이 와서 게임을 하지만 이상하게도 제가 치는 시간대에 사람들이 빠지는 걸 보면 이게 말로만 듣던 센터내 왕따인가 싶기도 해요. 이렇게 된거.. 다 쫓아내고 혼자서 벽치기나 할까 봐요. 하하하. 


꼰대질 하는 인간들 오늘 밤에 급성 장염이나 몽땅 걸려버렸으면 좋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91
109990 같이 먹으니까 참 맛있다,사과와 달콤한 믹스커피 [7] 가끔영화 2018.10.15 974
109989 바바둑과 겨룰만한 호주 인디 영화 brother's nest 가끔영화 2018.10.14 428
109988 연의 편지, 보물찾기 [3] 이비서 2018.10.14 705
109987 [짧은바낭] 어쌔신 크리드 오딧세이를 진행 중입니다 [6] 로이배티 2018.10.14 677
109986 '리어왕', 생산성, 백종원, 미래의 인간, '터무니없는 스킬로 이세계 방랑밥' [5] 겨자 2018.10.14 1507
109985 이런저런 일기...(휴일, 번개) [1] 안유미 2018.10.14 462
109984 [EBS1 영화] 토탈 리콜 [24] underground 2018.10.13 1320
109983 국정감사 백종원 증인 아니고 참고인 [2] 가끔영화 2018.10.13 1276
109982 [EBS1 영화] 아무도 모른다 [11] underground 2018.10.12 1208
109981 수면장애, 심한 목, 허리통증 [9] 산호초2010 2018.10.12 1539
109980 잡담)술병 징그럽지 않나요 [4] 가끔영화 2018.10.12 1214
109979 네이버 영화쪽 콘텐츠들은 어떤 맥락으로 관리되는걸까요? [2] 뻐드렁니 2018.10.12 893
109978 재밌게 읽은 책 <무인도의 이상적 도서관> [2] toast 2018.10.11 838
109977 Kindle 포함 ebook에 stylus pen으로 marking할 수 있는 게 있나요? [2] Joseph 2018.10.11 554
109976 미생보다 라이프, 한글날, 안전한 한국사회, 욱일기 [16] 양자고양이 2018.10.10 1941
109975 박찬욱 신작 TV드라마 리틀 드러머 걸 트레일러 [2] 연등 2018.10.10 1591
109974 스타 이즈 본을 보고.. [3] 라인하르트012 2018.10.10 1096
109973 ‘리즈와 파랑새’를 보고...(노스포) 부기우기 2018.10.10 366
109972 이런저런 일기...(새털, 번개) 안유미 2018.10.10 484
109971 막장 드라마 2편,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엘리트들(ELITE) [2] S.S.S. 2018.10.10 149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