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segye.com/newsView/20170720003600


데이트폭력이 심각한 상황인 건 알겠습니다. 고쳐야 할 부분도 많다는 것도 알겠고요.


하지만 이 한마디 때문에 기사의 신뢰도가 바닥을 치게 만드네요.


....

누구와 함께 있는지를 항상 확인하거나 ‘치마가 짧다’며 옷차림을 제한하고 특정 모임에 나가지 못하게 하는 ‘통제 행동’을 한 경험이 71.7%로 가장 높았다. 

....


이건 여자도 마찬가지 아닌가요?

남자 옷차림이며 모임 참가 여부를 참견하는 것 말이죠.

참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57
106671 음주운전은 살인(미수)행위입니다. [3] 참사랑 2017.08.17 1300
106670 9월 개봉할 외화 굉장하네요 [13] 화려한해리포터™ 2017.08.17 2753
106669 우체국 앞 진풍경 [8] 닥터슬럼프 2017.08.17 2145
106668 덩케르크, 어디서 봐야할지... [2] mockingbird 2017.08.17 994
106667 추측이긴하지만 사실 그럴겁니다 [2] 메피스토 2017.08.16 1703
106666 유한인생, 무급업무 [2] 연등 2017.08.16 769
106665 초콜릿 파이, 마법사의 신부, 어머니의 수술 [12] 칼리토 2017.08.16 1222
106664 어남류.. 현실이라니. [2] 게으른냐옹 2017.08.16 1831
106663 CG를 뛰어넘는 위대한 연기 - 혹성탈출:종의 전쟁을 보고 [4] 라인하르트012 2017.08.16 1112
106662 어느날의 이야기...(첫인상) [2] 여은성 2017.08.16 650
106661 [스포일러없음] 그 유명한(?) '겟 아웃'을 이제사 봤네요 [14] 로이배티 2017.08.16 1604
106660 [퇴사일기]_아홉번째 이야기_퇴사실행 [4] 초마짬뽕 2017.08.16 908
106659 제 글은 교사 무작정 증원시켜달라는거 아니었는데요 [8] 산호초2010 2017.08.16 1638
106658 세 갈래의 길 연등 2017.08.16 477
106657 의심과 혐오, 낙인 찍기 [7] 칼리토 2017.08.16 1454
106656 오늘 KBS 독립영화관 <신경쇠약 직전의 뱀파이어> [3] underground 2017.08.15 771
106655 결국 투표를 잘 하는 수밖에 없는 거죠. [22] 하하하 2017.08.15 1983
106654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3] 조성용 2017.08.15 1102
106653 평이 좋은 인디 영화 가끔영화 2017.08.15 531
106652 명불허전 왜냐하면 2017.08.15 60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