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저런 대화...

2017.12.02 14:53

여은성 조회 수:1047


 1.쳇...모닝케어를 먹어도 모닝이 케어되지 않아요. 어제는 번개에 실패했어요. 그래서 술집에 갔죠.



 2.술을 마시다가 사장이 갑자기 한 대리기사에 대한 얘기를 꺼냈어요. 좋은 대리기사를 구하기 힘들어서 누군가에게 소개받아 따로 연락처를 받아서 부르곤 한다는 대리기사 얘기였어요.


 "저번에 일찍 가게 닫은 날 말이지. 집에서 쉬고 있는데 2시 쯤 되니까 그 대리기사에게 전화가 오는 거야."라며 사장이 운을 떼자 직원이 "어머 왜요?"라며 추임새를 늘어놨어요. 사장은 다시 말을 이었어요. 


 "매일 2시쯤에 대리운전을 요청하는데 오늘은 왜 연락이 없나 싶어서 전화했대. 그런데 또 전화가 오길래 안 받았어. 개인적으로 전화하는게 정말 쌔하잖아? XX이는 왜 그런 사람을 소개한 거지?'


 그러자 직원은 "어머 정말 이상한 사람이네! 왜 들이댄대요? 소름이야."라며 맞장구를 치고...그들은 내 쪽을 봤어요. 나도 한 마디 거들어 달라는 것 같아서 한숨을 쉬고 말했어요.


 "부자가 되어야겠군."



 3.그들은 갑자기 웬 뜬금없는 소리냐고 질타했어요. 그래서 대답했어요.


 '하지만 슬프잖아. 새벽에 대리기사가 전화하는 거랑 코스닥 상장회사 대표가 전화하는 거랑 이렇게나 취급이 다르다니 말야. 그들은 뭐든간에...그 순간엔 어쨌든 남자로서 전화한 걸텐데 말야.'


 그러자 사장은 '난 걔한테 아무 시그널 준 게 없다고. 그런데 뜬금없이 전화걸면 안 되지.'라고 대답했어요. 그야 사장은 워낙 많은 남자들이 들이대니 그게 피곤할 수도 있었겠죠. 하지만 그렇더라도...회사 대표가 뜬금없이 전화걸었다면 이상하거나 소름끼치는 사람이라는 악평까지는 듣지 않았을 거니까요. 



 4.휴.



 5.오늘은 약속이 있었는데 깨졌어요. 생일파티 하고 싶네요. 빌어먹을 빙수 샴페인 초콜릿모듬 좀 먹고 싶지만 혼자서는 용기가 없어서 무리예요. 오늘도 7시까지 한번 번개를 시도해 볼께요. 생일파티 오실 분 있으면 쪽지주세요. 하게 된다면 장소는 잠실 신도림 동대문 이태원 장충동 다섯 곳 중 하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58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696
109191 2018 New York Film Critics Circle Award Winners [5] 조성용 2018.11.30 426
109190 낼부터 겨울이군요. 가끔영화 2018.11.30 364
109189 [EBS2 과학다큐] 미래 시나리오, 인류의 진보와 미래 [2] underground 2018.11.30 902
109188 포털 기사들에 달린 댓글들 보시나요? [10] ro2ro2 2018.11.30 942
109187 잡담 - 블랙 클랜스맨을 보고(스포), 스타트업 네트워킹 [4] 연등 2018.11.29 471
109186 일상으로의 복귀 [6] 러브귤 2018.11.29 1049
109185 Gloria Katz 1942-2018 R.I.P. [1] 조성용 2018.11.29 212
109184 카우보이 비밥 실사화 소식 [6] skelington 2018.11.29 1218
109183 [질문] 한남은 쓰면 안되는 단어인가요? [32] 이규웅 2018.11.29 1852
109182 상해지역 초미세먼지 108..... [2] soboo 2018.11.29 1169
109181 미세 먼지 [9] 어제부터익명 2018.11.28 1235
109180 과거의 내가 벌렸던 일을 발견하고 어이없어졌네요. [2] 일희일비 2018.11.28 1231
109179 이런저런 일기...(시간감각, 번개, 연말모임) 안유미 2018.11.28 466
109178 감정의 기복이 심한 사람 [6] 가을+방학 2018.11.28 1512
109177 2018 National Board of Review Winners [2] 조성용 2018.11.28 432
109176 여러가지 ('House of Cards' 스포일러) [1] 겨자 2018.11.28 584
109175 중국에 핵폭탄 10개 떨어뜨리고 싶네요. [5] KEiNER 2018.11.28 1869
109174 '보헤미안 랩소디 ' 보고 왔어요 [5] 2018.11.27 1127
109173 광고 유감 [11] 칼리토 2018.11.27 1805
109172 십자가로 정사각형 어떻게 만들지 [1] 가끔영화 2018.11.27 59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