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명이 탄 선박이 전복되었고 현재 20명이 구조되었지만 그중 8명은 사망, 생존자 중에도 위독한 분들도 게시고

2명은 실종 상태라고 합니다.


차가운 겨울바다인 점을 감안하면 어려운 상황인듯 보였는데 일단 실종자 외에 전복된 선박안의 인원은 모두 구출 내지 수습이 된거 같군요.


그런데 이 배의 출발지가 진도항이라고 합니다. 네...또 진도네요....

사고를 당한 분들도 참 안타깝지만 수년간 사고의 직간접적 여파로 생계의 압박까지 받고 있다는 진도 주민들이 생각나 먹먹해집니다.


사고소식을 자세히 접하다가 진도라는 지명이 나오는 순간 저도 모르게 울컥해졌습니다.

세월호 생각이 나는걸 어쩔 수가 없더군요.


22명이 탑승한 소형선박의 전복 사고에 청와대가 긴급히 컨트롤 타워를 가동시키고 대통령까지 나서서 직접 챙기는걸 보면서(그것도 일요일 아침시각에)

진보고 보수고 나발이고 그냥 정상적인 국가 자체가 얼마나 중요한가를 새삼 느낍니다. 2014년에 이런 국가였다면?  그런 생각에 울컥해지지 않을 수가 없네요.

이 트라우마는 언제쯤 극복될 수 있을까요. 참 힘드네요....


실종자 수색이 성공하길 기원하고 위독한 분들 꼭 쾌유하시고 고인들의 명복을 빕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3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044
109754 BTS 관련 소식 [4] 라인하르트012 2018.09.06 1317
109753 [US OPEN] 나달이 첫 세트를 6대0으로 졌네요 O_O [2] underground 2018.09.05 666
109752 서울 아파트가격에 대한 변두리인의 생각. [1] 뻐드렁니 2018.09.05 1340
109751 버스에 모기가 없는 이유 [5] 가끔영화 2018.09.05 1223
109750 [뻘글] 텔레파시는 음성 매개없이 전달 가능할까요? [8] 뻐드렁니 2018.09.05 585
109749 심규선, 음유시인의 편지 [2] 회사원A 2018.09.05 561
109748 요즘 구독하는 유투버 [3] 김우리쫌 2018.09.05 1312
109747 [주간커피, 8월 3주] 신사동 그레이 그리스트밀 [10] beirut 2018.09.04 969
109746 듀냐in) 영험한 듀게에 여쭙습니다(제주여행관련..) [4] 취미는공부 2018.09.04 840
109745 요새 party. [2] 프레키 2018.09.04 924
109744 21호 태풍 제비 심각하군요 연등 2018.09.04 1075
109743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5] 조성용 2018.09.04 1493
109742 좋은놈 나쁜놈 추한놈 사운드트랙 소리는 이렇습니다 [1] 가끔영화 2018.09.03 473
109741 초코바 중독 [4] 가끔영화 2018.09.03 1686
109740 이런저런 일기...(인공성) [2] 안유미 2018.09.03 757
109739 [리뷰] 서치 (searching) [3] 겨자 2018.09.03 1466
109738 영화 유전(Hereditary)의 아버지 스티브 [6] 휴먼명조 2018.09.03 1439
109737 [듀나in] 핸드폰으로 디지털 드로잉! [11] 여울강 2018.09.02 823
109736 잡담 - 요즘 구독하는 유튜버, 하드 데이즈 어 위크, 서치를 보고(스포 없음) [2] 연등 2018.09.02 776
109735 <엽문 - 종극일전>과 헷갈렸었군요 [2] 휴먼명조 2018.09.02 56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