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력으론 아직 아니지만, 무술년 개의 해를 맞아 개과 동물을 그리기로 했어요. 털 표현은 아직 색연필이 편해서 오랜만에 다시 색연필로... 


992EAA445A642B46184A5D


첫번째는 늑대입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멋지게 생긴 동물 중 하나라고 생각해요. 원본 사진은 좀 더 날카로운 느낌이었지만, 코가 좀 길어지면서 부드러운 이미지가 되었습니다 >_<;; 스케치는 꽤나 빨리 끝났지만, 완성하는데는 시간이 오래 걸렸어요... 이유는 물론 털 때문;; 정말 털을 하나 하나 심는다는 느낌으로 연필 깎기 -> 짧은 획 긋기 반복 & 반복... 그나마 전동 연필깎이가 없었다면 시간이 더 길어졌을 겁니다. 시간이 많이 걸렸지만, 결과물은 꽤 만족스러워요 :D 


9998DD445A642B480EB2CC



늑대의 성공으로 자신감을 얻어 두번째 주제도 개입니다. 커다란 덩치와 순딩순딩한 성격, 긴 털 덕분에 일명 인절미로 불리는 골든 리트리버. 웃는 표정이 무척 사랑스러워요. 이번에도 역시 흰색 & 황토색 색연필을 1/3자루 갈아넣는 지난한 작업이 될 듯 합니다 >_<;; 선생님이 애초에 종이 자체가 황갈색인 크라프트지에 그리면 더 편했을 거라고 하셨지만 가져간 게 흑도화지 뿐이라...ㅠ_ㅠ 그래도 털 심는 건 크게 고민하지 않는 단순 반복작업에 가까워서 하는 동안 마음이 편안해지는 느낌이라 좀 품이 많이 들더라도 크게 불만은 없어요. 


어느덧 일요일도 저물어가는군요. 모두들 즐거운 일요일 오후 되세요 >3<)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691
108297 조민기에 대한 기억... [3] 지나가다가 2018.03.09 2186
108296 악인을 대상으로는 고인드립을 해도 되죠 [8] 모르나가 2018.03.09 1693
108295 알려지지 않을, 수많은 죽음을 예방하기 위해서라도. [2] 부끄럽다 2018.03.09 893
108294 조민기 사망 소식 [30] 모르나가 2018.03.09 3524
108293 정봉주는 쓰레기가 될것이냐 아니면 그냥 흔한 한남정치모리배가 될 것이냐 기로에 서 있어요. [14] soboo 2018.03.09 2341
108292 정봉주 보도자료 전문 [23] 사팍 2018.03.09 2576
108291 요즘 떠오르는 것들. [11] 잔인한오후 2018.03.09 1367
108290 더 포스트- 오래된 맛집에서 늘 먹던 메뉴에 새로온 와인을 곁들인 멋진 식사 [2] soboo 2018.03.09 819
108289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 [3] 김지킴 2018.03.09 1867
108288 만약 내가 그 사람이었다면 [2] 어디로가야하나 2018.03.09 1033
108287 위대한 쇼맨, 그리고 이윤택 [5] googs 2018.03.08 1669
108286 [듀그모 21주차] 역동 (발제자 : aerides) [2] rusender 2018.03.08 408
108285 과연 이대로 갈 것인가?라는 질문이 던져지는...툼레이더 리메이크를 보고 [3] 라인하르트012 2018.03.08 913
108284 이 아이 누구일까요 [4] 가끔영화 2018.03.08 572
108283 페미니즘에 잠재적 우군인 착한 한남들 보세요. [20] 김지킴 2018.03.08 2771
108282 양도)cgv 골드클래스 뀨앙 2018.03.08 696
108281 10분 전입니다 [2] 휴먼명조 2018.03.08 1200
108280 플로리다 프로젝트. 2시간의 고통. [6] usetheself 2018.03.08 1795
108279 증언 불평등과 해석 불평등 [7] 겨자 2018.03.08 1023
108278 이런저런 일기...(지겹) [1] 여은성 2018.03.08 54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