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 전에 올라온 "엽문 일대종사 왜 이리 쓸쓸한가요"라는 글을 보고,

전 그냥 매우 간단하게 "엽문 - 종극일전" 얘기라고 생각했어요.

오늘 다시 찾아보니 일대종사는 장쯔이 양조위 나오는 영화였군요. 

헷갈렸어요.


근데 제가 보기에 쓸쓸한 영화는 종극일전이었어요.

매우 쓸쓸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50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634
109131 카톡... 그리고 텔레그램 [10] 按分 2018.11.22 1083
109130 간만에 바람직한 경찰 대응 / 할머니에 대한 폭행을 막은 고교생들 [6] eltee 2018.11.21 838
109129 우리의 행운 [18] 은밀한 생 2018.11.21 1211
109128 잡담 - 명함을 만들면서, 제로 투 원,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3] 연등 2018.11.21 517
109127 커뮤니티에서 남녀 편갈라서 싸우는 거 정말 지긋지긋하군요 [38] 우중다향 2018.11.21 2091
109126 자연의 섭리를 따르고 있습니다. [5] 씁쓸유희 2018.11.21 879
109125 사운드 오브 뮤직 Sing along을 하네요! (미국) [2] S.S.S. 2018.11.21 389
109124 그런데 도대체 그 남초사이트가 어디예요?? [5] 모스리 2018.11.21 1351
109123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8.11.21 229
109122 만화 불법 공유 사이트 폐쇄 [3] 연등 2018.11.21 772
109121 예쁜 여자가 재벌 남자와 결혼한다고? 부들부들! [8] 강철수 2018.11.21 1812
109120 역시 한국 남자들은 결혼하기가 어렵습니다. [22] 하하하 2018.11.21 2325
109119 노인이 부르는 you raise me up [1] 가끔영화 2018.11.21 307
109118 [듀그모 54~55주차] 주제 : 밤의 동물, 손 (발제자: 금연금주, 물휴지) [2] rusender 2018.11.20 273
109117 한남 대열폭의 날 [12] 귀장 2018.11.20 1765
109116 고독한 미식가 [4] 가끔영화 2018.11.20 665
109115 최근에 본 현빈의 출연 영화 [3] 왜냐하면 2018.11.20 884
109114 봐도 안봐도 좋은 영화를 끝까지 보는 경우 [1] 가끔영화 2018.11.20 462
109113 후쿠시마 농산물은 안전합니다 [5] 사팍 2018.11.20 1655
109112 [한남또] 제주경찰, 청소년 성폭행 헬스강사 수사 / 여군 부하 성폭행 무죄판결 / '인천 여고생 폭행·성매매강요' 20대, 2심 징역5년 불복 상고 / 폐지 줍던 77세 할머니 뺨 때린 20대 / 전 여친 상해 및 성적비방한 BJ [8] eltee 2018.11.19 12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