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경 논란을 보면서 느낀게

2019.05.20 22:06

오동통 조회 수:1294

이 정글 같은 사회에서 한번 약점을 보이는 순간 어떻게든 끌어내릴려고 물고 늘어지는 군상들이


이렇게나 많다는걸 깨달았어요. 그래서 문득, 우리는 어떤 선한 목적으로 모여서 사는게 아니였구나


내가 어떤 환상을 가지고 있었구나. 그런 생각들이 들더라구요.  같은 사회 구성원을 적으로 생각하고 물어 뜯는걸 보니까


소름이 돋기도 하고, 사람은 역시 나말고는 믿을 수 없는 존재구나. 역시 인생은 혼자구나 하는..그런 생각들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0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506
109436 타블로인지 타블로 배틀 온라인인지 티아블로 쓰리인지....; [30] 01410 2010.08.05 5012
109435 CIA 인턴 얘기만 안했어도 사람들이 별 신경도 안썼을텐데 말이죠 [13] 임바겔 2010.08.06 4691
109434 서버 점검 완료하였습니다. [27] 레옴 2010.08.06 2584
109433 이화여대, 일본식 카레집 카리카리(kalikali) [14] 01410 2010.08.06 4636
109432 그래도 이 강아지를 키워야 하지 않을까요? 어디 받아주는데가 없다면,.. [5] 자연의아이들 2010.08.06 3082
109431 타인을 괴롭히는 게 왜 즐거운가. [10] LH 2010.08.06 4719
109430 타블로는 말이죠 [2] art 2010.08.06 3238
109429 [야심한밤 바낭등, 이것저것] 연애 관계 정립(500일간의 섬머), 스매싱 펌킨스 내한 등 [10] 서리* 2010.08.06 3623
109428 신작dvd소식 [3] 감자쥬스 2010.08.06 2649
109427 이번에 구입한 레어 만화책 [13] 바다참치 2010.08.06 4199
109426 지금 듀게에 익명으로 글쓸 수 있나요? [15] 금은 2010.08.06 2789
109425 [역사 야그] 그도 한 때 왕따였다, 율곡 이이 [18] LH 2010.08.06 7185
109424 후배의 독특한 도서관 할아버지 이야기.. [10] 서리* 2010.08.06 3586
109423 엑스파일 박스셋 DVD가 다시 나왔네요? [6] 로이배티 2010.08.06 2725
109422 아저씨보고 짧은생각(스포일러 없어요) [2] 동면 2010.08.06 2136
109421 쇼퍼홀릭으로서.. [6] 라인하르트백작 2010.08.06 2700
109420 [30대 솔로의 히스테리성 바낭] 까칠까칠... [9] 가라 2010.08.06 3473
109419 타블로 관련) 죽는 루머, 안죽는 루머 / 이민자, 교포 등을 어찌 볼까 [10] DH 2010.08.06 4032
109418 30대 솔로들에게 최적화된 운동.... [14] 윤보현 2010.08.06 4329
109417 사유의 새로운 습관_중권의 글 [4] run 2010.08.06 254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