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조난 당한 사람들이 인육 먹는 이야기를 하고 나깐... 갑자기 도시 전설이 보고 싶어졌어요.

 

저는 귀신류 나오는 것보다는 사람들이 주인공인 도시 전설들이 더 재밌더라고요.

 

근데 이미 유명한 도시 전설은 대충 다 꿰고 있는지라... 신선한거 보고 싶네요.

 

 

 

 

제가 좋아하는 류는 이런거.(너무 유명해서 식상한것들 투성입니다.ㅎ)

 

 

1.오뚜기 괴담.

 

중국(혹은 인도)으로 신혼여행 간 부부.

 

잠시 한 눈 판 사이 부인이 사라지고, 남편은 수개월간 그녀를 못 찾다가...

 

어느 중국 서커스 단에서 팔, 다리가 잘린 채 항아리에 담겨져서 나오는 부인을 봤다는 이야기.

 

 

 

2. 한밤중 기숙사 방에서 뭔가 뒤적 거리는 소리가 나서,

 

일어나서 불키려다가 그냥 잔 주인공.

 

그 다음날 일어나니, 화장대 거울에 '불켰으면 넌 죽었어.'라는 내용이 적혀있고... 

 

 

 

3. 버스 안에서 한 여대생에게 시비를 거는 할머니.

 

급기야 '이 년아 내려~ 내려서 시비를 가리자고.' 하면서 끌고 내려가는 할머니.

 

그때 한 중년 남성이 나서서 할머니 손을 여대생에게 떼어놓고 '기사 양반 얼른 출발해요.'

 

"아가씨 큰일날뻔 했어. 아까부터 봉고차가 뒤에서 따라오고 있었어."

 

 

 

 

 

 

 

 

 

 

 

이건 과거 듀게에 '제제벨'님이 올려주신 도시 전설 모음이요.(디스커버리 채널의 프로그램 내용 요약한걸로 기억해요.)

 

단순히 도시전설을 소개만 하는 것이 아니라, 그 도시전설이 나오게 된 원인이나 배경도 설명합니다.

 

굉장히 재밌으니깐... 그때 당시 못 보신분들은 보세요. 전 여름마다 생각나면 봅니다. 거의 격년으로 한번씩 보는 시리즈 게시물이죠.

 

총 20편입니다.(+6속편까지 하면 21편.)

 

 
[양파님 제공]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32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594
108781 자신의 장점 50가지를 적어본 적이 있으신가요. [13] 미선나무 2012.03.12 5219
108780 한때 장동건보다 인기 많았던 [15] bebijang 2012.05.18 5219
108779 저도 동거애인과 취향차이 그에 따른 불편함. (약간 19금 이야기도 있습니다.) [7] niner 2010.10.19 5219
108778 고승덕후보 딸 '캔디' 익숙한 느낌이었는데 어쩐지 [6] 큰거북이 2014.06.01 5218
108777 [연애] 헤어졌습니다. [11] 愚公 2012.05.07 5218
108776 제가 몸담고 있는 학교가 대규모 학생운동의 시발점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긴박하고 처참한 상황) [18] Q 2011.11.20 5218
108775 정신을 차리고 보니, s사이즈를 입을 수 있는 여성이 되어 있었다는 이야기. [25] Paul. 2011.11.05 5218
108774 [바낭] 여자의 키와 성(性)에 대하여 [44] 수지니야 2011.05.26 5218
108773 지겨우시겠지만 이소라씨 이야기 [15] 레사 2011.03.21 5218
108772 써니 감독이 말한 캐스팅 관련 등의 비화? [9] 사람 2011.05.15 5218
108771 배우 유아인이 밀회 종영 소감 올렸네요. [10] 옐로우그린 2014.05.14 5217
108770 고아성 [6] 가끔영화 2011.02.18 5217
108769 나홍진은 영화판에서 평판이 안 좋지 않았던가요? [4] 푸른새벽 2016.05.12 5216
108768 얼마전에 전 여자친구를 봤어요. 그리고 인구 주택 조사 했네요. 아, 제 여자친구 닮은 모델 사진도 있음. [17] art 2010.10.26 5216
108767 [퍼옴] 요즘 청소년들이 고백할때 쓰는 말 [19] bap 2010.07.30 5216
108766 겨울왕국_멸망.jpg [10] 나나당당 2014.02.06 5215
108765 넌 아빠 돈 많아서 좋겠다 [6] 닥터슬럼프 2013.04.03 5215
108764 무슨 말입니까, "강남스타일"은 당연히 LMFAO나 Far East Movement랑 비교를 해야죠 [15] loving_rabbit 2012.08.04 5215
108763 그리스인들이 양심을 상실한게 아닐까요? [52] 눈의여왕남친 2011.10.28 5215
108762 오늘 무한도전 [17] 달빛처럼 2011.08.13 521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