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에 사는데...

2012.08.09 08:58

늦달 조회 수:5230

서울에 살다 전주로 전주에 살다 정읍으로 왔습니다.

어쩌다 취업을 하게되어서 고향으로 내려온거죠.


시골에 내려와 살다보니 웬만한 사람은 답답해서 못살겠구나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저는 잘 견디는 편인데도 좀 답답합니다.


여기 그만두면 재취업을 못한다는 압박감이 있어서 다니는거지,

나이가 좀 젊었다면 그냥 관두고 다른 일 했을 것 같아요.

일단 우리나라 중소도시가 다 그렇듯, 젊은이들이 없어요.

학생과 장년층만 존재하는 도시. 뭐 아예 없다는 것은 아니지만 심각할 지경인 건 사실입니다.


그런데 얼마전에 서울에 가서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동생집에서 잤는데,

동네풍경이며 사는 집이며... 한숨이 절로 나오더군요.

어디 갈 때마다 들어가는 비용과 쓸데없이 많이 소모되는 시간.

사람에 치이면서 사람을 만나는...


서울 살 때도 싫었는데,

시골서 살다보니 이제는 와. 이걸 어떻게 참고 살았나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틀 지내면서 제가 좀 피곤했나봐요.

무리한 일정도 아닌데 말이죠.


공연도 죄다 서울에서만 열리고,

친한 사람들도 거의 다 서울에 있고,

어떻게 보면 굉장한 매력이 있는 도시인데,

몇일지내다 보면 서울 사람들 사는게 참 치열하기도 하고 안쓰럽기도 합니다. 

그래도 지인들은 시골내려가서는 절대 못산다고 합니다.

이야기하다보면 제가 촌사람 다 되었구나 생각하게 되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28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851
109166 하와이 전략회의 - 맥아더 vs 니미츠 [퍼시픽 시즌1] [2] 무비스타 2010.11.30 5233
109165 강남스타일 패러디는 어디까지 갈까요(...) 미국 오하이오대학 브라스밴드 버전 [10] 01410 2012.09.23 5232
109164 대학생이 취직 안 되는 진짜 이유는? [7] 참세상 2011.06.11 5232
109163 뭘하든 보기 싫게 만드는 강호동의 슬럼프. [19] 국사무쌍13면팅 2013.06.24 5231
109162 안철수씨 좀 답답해요. [26] kct100 2012.12.03 5231
109161 괜히 설레게 하는 원순님 [46] 발광머리 2012.12.07 5231
109160 [더운 여름밤, 나름대로의 납량특집?] 광해..라는 웹툰을 아시나요? [9] cksnews 2010.08.08 5231
109159 듀나인]화장품전문가소환글.썬크림은 꼭 발라야 하는건가요?진정? [42] 오전 2013.02.27 5230
» 시골에 사는데... [49] 늦달 2012.08.09 5230
109157 [잡] 개인적으로 스타벅스에 안 가는 이유 [14] 닥터슬럼프 2012.07.27 5230
109156 써니 감독이 말한 캐스팅 관련 등의 비화? [9] 사람 2011.05.15 5230
109155 역시 박진영은 특별하군요(힐링캠프 시청 소감) [9] soboo 2012.05.03 5229
109154 SM신인 'EXO' 12멤버의 특수능력. [30] 자본주의의돼지 2012.04.09 5229
109153 [주의] 사냥개, 늑대에게 둘러싸인 동물 사진작가.. [18] 서리* 2010.08.11 5229
109152 이케아 이용법 (best & worst) [12] soboo 2014.11.16 5228
109151 저도 동거애인과 취향차이 그에 따른 불편함. (약간 19금 이야기도 있습니다.) [7] niner 2010.10.19 5228
109150 헬게이트가 열리는군요 [10] 닥터슬럼프 2013.08.06 5227
109149 [연애] 헤어졌습니다. [11] 愚公 2012.05.07 5226
109148 성균관스캔들 조금씩 아쉬워요.& 놀러와 세시봉 대박 ㅋㅋㅋ [7] 옥이 2010.09.28 5226
109147 듀나인-당뇨환자의 임플란트 [19] 마르타. 2010.08.22 52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