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차에서의 김민희

2012.07.13 10:10

mana 조회 수:5218

































 

 

어제 김민희 차기작 기사나고 생각나서 다시 봤는데..

 

이렇게 스틸컷들 모아놓고 보니 정말 대단했던 것 같아요.

 

일본 드라마판 화차는 정말 소설을 그대로 옮겨놓아서 여주인공이 막상 등장하는 씬은

 

마지막 씬 밖에 없는데다가 사사키 노조미가 해서 정말 이미지가 달랐는데

 

그거 보고 나니 이 캐릭터는 어떤 배우가 하게 되느냐에 따라 정말 간극이 큰 역할이란 걸 알겠더라고요.

 

김민희가 아니었더라면 저 캐릭터에 그렇게나 감정 이입이 됐을까 싶기도 하고..

 

변영주가 이 작품을 얼마나 잘 만졌는지도 알겠고..

 

그나저나 여우주연상을 하나는 탔으면 좋겠네요. 백상은 아쉬웠어요.

 

 

아무튼 저는 다들 압권이었다고 하는 펜션씬보다는 고등학교 체육복 터미널씬이 더 기억에 남아요.

 

정말 인간이 얼마나 처량해 보일수 있는지를 보여주는듯한.. ㅋ

 

 

 +

 

추가로 일본판 화차에서 여주인공

(계속 이 사진만으로 등장하는 사사키 노조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144
107212 [스포일러] 나가수 2차경연 선곡! [32] 황재균균 2011.05.31 5144
107211 초등학교 여교사가 팬티차림으로 학생 훈계 [23] 메피스토 2011.07.07 5144
107210 여친의 군대간 전 남친이 휴가 나왔을때.. [23] 잠시익명임니다 2010.07.16 5144
107209 괜히 설레게 하는 원순님 [46] 발광머리 2012.12.07 5143
107208 우리나라 광고쟁이들은 창피함을 모르는 것인가... [8] 자본주의의돼지 2012.04.29 5143
107207 새벽의길님 같은 인간군상을 잘 알지요 2 [41] 손소리 2013.09.29 5143
107206 [퍼옴] 요즘 청소년들이 고백할때 쓰는 말 [19] bap 2010.07.30 5143
107205 민주당과 미디어는 문재인 망~ 으로 보고 있네요. [21] soboo 2012.12.05 5142
107204 '신선한' 도시 전설(괴담)이 보고 싶어요. [22] 자본주의의돼지 2011.09.05 5142
107203 전 청와대 대변인 윤창중씨의 맨탈 수준. [12] stardust 2013.05.14 5141
107202 김기덕 감독의 어머니...미모가 대단하세요! [9] ZORN 2013.09.13 5141
107201 디키스 크로스 가방을 샀는데, 스물여섯 여자가 들고 다니기에는 너무 애들 것 같은가요? [9] 낭랑 2010.10.06 5141
107200 서울미대 졸업전 '反동성애' 작품 논란 [32] Shybug 2011.12.05 5140
107199 아오이 유우는 아저씨 타입인듯 [6] 프레키 2012.11.17 5139
107198 [펌] 조준씨의 고양이 전력 [20] 사과식초 2011.07.29 5139
107197 문근영 기사 떴네요. [4] V=B 2010.06.14 5139
107196 박유천의 얼굴과 겉모습의 문제 [10] R2 2016.06.19 5138
107195 명동교자 칼국수 [14] 01410 2010.09.15 5138
107194 개인적으로 레전드 직캠 [20] exci 2010.08.24 5138
107193 여자에게 소득분담을 요구하는 사회가 양성평등이 이루어진 증거일 거예요 [65] 세멜레 2013.05.27 51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