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88991290211&orderClick=LAG&Kc=SETLBkserp1_5


 

과연 누가 오겠나 싶지만 혹시나 싶어 올려봅니다.

아이들 어린이집이나 학교에 보내놓고 열시나 열시반쯤 모여 두 시간쯤 같이 책 읽다가

시간되는 사람은 점심까지 같이 먹고 아니면 그냥 책만 읽고 헤어져도 좋은 그런 모임의 회원 구합니다.

저까지 셋 이상만 되면 해볼 생각인데 희곡읽기라 해서 무슨 연극반이나 낭독 뭐 그런 분위기로 갈 생각은 없고

그냥 음독, 소리내서 대사를 순서대로 돌아가며 읽고 한편 다 읽고나면 간단히 소감 얘기하는 정도.

희곡은 눈으로만 읽고 넘어가면 아쉬워서 입으로 소리내서 읽고 싶은데 혼자 하면 목아프고 지루하니까요.

 

시간은 2주일에 한번 평일(목요일 제외) 오전이고 

그리스비극부터 셰익스피어, 라신느, 몰리에르 등 옛날 희곡들을 죽 읽을 생각인데

그건 제대로 모임이 이어졌을 때 얘기고,  일단은 시험삼아 한 편, 제 마음대로 정하자면

소포클레스의 오이디푸스왕으로 시작해보고 싶습니다.

장소는 서울 송파지역의 가정집(저희집입니다) 생각하고 있어요.

소리내서 책 읽는 모임이라 까페에서 하기는 눈치보이거나 음악소리에 방해받거나 할 것 같고

토즈 같은 세미나공간은 답답해서요. 차와 음료는 제가 준비할 수 있습니다.

자전거 이십분 내외로 갈 수 있는 동네분들...이면 참 좋겠는데,

아무래도 장소는 모인 분들의 거주지에 따라 추후 상의해야겠죠. 

제가 마흔 가까운 나이고 또래가 편할 듯 해서 삼사십대로 적었는데 나이는 별 상관없고요,

듀게 회원 아니어도-아니면 더 좋을 것도 같습니다- 괜찮으니

관심있으시면 쪽지나 댓글 주세요. 메일주셔도 좋구요. brunette@hanmail.net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