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 아래는 예전에 써둔 수비드(Sous Vide)라는 스테이크 제법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

 

고기 굽는 것에 대해 다음과 같은 몇가지 도시 전설(Urban Legend)이 있다.

  - 고기를 급하게 빨리 굽고 최소한으로 뒤집어야 육즙이 덜 세어나온다.

  - 고기 맛을 결정하는 것은 육즙이다.

  - 레어 심도에서 바싹 구워진 표면까지의 그라데이션이 아름다워야 한다.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 첫째로 육즙이라는 것은 실제로 그리 역할이 크지 않다. 미오글로빈으로 구성된 붉은 즙이 고기 맛에 영향을 주기는 하지만 이것은 약한 불에 오래 굽거나 한다고 해서 더 많이 사라지는 것이 아니다. 빠르게 굽는다고 해서 그 겉 표면이 코팅 역할을 해서 육즙을 가둬두는 것도 아니다. 그보다는 사람들은 그 치이익 하는 자극적인 소리, 불에 화끈하게 구워져있는 외양 등에 반응하는 것에 가깝다. 차라리 그라데이션이 없이 단일하게 익힌 고기가 더 동질적인 맛을 제공할 수 있다.

 수비드는 그런 목적에 충실한 제법이다. 이 방식은 진공포장한 고기를 일정한 온도의 물(레어의 경우 약 60도)에 긴 시간 담궈둠으로서 고기 표면과 속을 균질적으로 익혀준다. 수비드로 구운 스테이크는 잘라보았을 때 모두 동일한 색깔을 띄는데 맛 역시 좋다. 다만 그 겉 표면이 마치 수육같은; 형상을 띄고 있기 때문에 미리 달궈둔 고온의 팬이나 석쇠 등으로 표면만 조금 더 구워주는 게 보기 더 좋다.

 수비드 제법을 위해서는 온도를 유지할 수 있는 장치, 예컨대 전열식 보온기라거나 아이스박스 같은 도구가 필요하기는 한데, 오븐같은 고가의 장비를 요하는 것은 아니라는 점에서 가정식 스테이크;의 좋은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스테이크에 곁들일 야채는 소테보다는 생야채를 데치기만 하여 가볍게 드레싱하거나 아예 드레싱하지 않은 채로 얇게 썰어 내는 것이 더 좋다.

 

-----------------

 아래 다른 분도 말씀하시길래 막 땡기네요. 아무래도 저도 다음 주말에 한번 간만에 만들어 먹어야겠네요. 요새 쇠고기를 싸게 파는 모양이던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257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56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737
51491 생강쿠키님 저격글 [4] amenic 2012.08.05 1843
51490 [바낭] 에... 그러니까 오늘이 9월 3일이고.. [10] 이인 2013.09.03 1843
51489 다른 것과 틀린 것 [14] nobody 2012.06.20 1843
51488 계란은 어디서 나오는 걸까요? [5] 부기우기 2012.04.01 1843
51487 (스포)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마지막 부분 질문이 있습니다 (+잡담) [5] 스루패스 2012.02.14 1843
51486 [질문] 감기몸살 간병법 좀 알려주세요. [7] Paul. 2012.01.31 1843
51485 기분이 좋았는데 [9] 당근 2011.08.02 1843
51484 이기적 사고방식에 관해 [4] callas 2011.10.02 1843
51483 스페인 시위 장면, 스페인 경찰과 한국경찰 [7] tigertrap 2011.07.07 1843
51482 요상한 질문입니다 [6] 찻잔속의태풍 2011.06.30 1843
51481 그냥 둘이 걷는 데이트 [6] 가끔영화 2012.01.13 1843
51480 영화 아이들...생각보단 괜찮았어요. (스포일러) [1] 감자쥬스 2011.02.11 1843
51479 듀게분들께 물어보고 싶은게 있어요, [9] 익명- 2011.02.01 1843
51478 잘 알지도 못하는 전문 개념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근거로 삼는 것 / 괴델의 증명 [15] 호레이쇼 2011.01.07 1843
51477 [기사] MB, 우리는 도덕적으로 완벽한 정권 [6] 각개격파 2011.09.30 1843
51476 혹시 last concert ost 가지고 계신분 있는지 궁금합니다. [2] 무비스타 2010.11.13 1843
51475 부모님 여행 가시는데 커플티 사드리고 싶어요 괜찮은 데 있나요? [2] 까뮤 2010.10.27 1843
51474 ['재'듀9] 일체형 컴퓨터-의미 설명을 잊었네요. [5] Eggplant 2010.09.06 1843
51473 [듀9] 엑스파일에서 조지 헤일 [3] 푸네스 2010.08.31 1843
51472 청문회에서 업무 능력 검증도 많이 했으면 좋겠어요 [11] DH 2010.08.24 18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