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일요일 인기 가요 스피카 Painkiller 무대입니다.

이 때 전 어딘가(...)에 가 있느라 못 봤죠.



일요일 밤부터 열심히-_-찾고 있었는데 금방금방 잘리더라구요. 근데 자른 게 스피카 소속사도 아닌 로엔 엔터테인먼트;

왜 그런가 했더니 소속사는 B2M인데 앨범 유통은 로엔에서 맡고 있는 모양입니다.


암튼 어지간한 아이돌 팀엔 필수 요소인 쩌리 캐릭터... 라고 생각할만한 멤버가 딱히 없는 걸 보면 기획사가 신경 많이 써서 준비한 티가 나요. 스타일링도 좀 애매한 부분이 없진 않지만 싸구려 비닐 유니폼 통일도 아니고 하나 하나 뜯어 보면 그럭저럭 괜찮구요. '실력파'로 포지셔닝하기엔 좀 미묘한 실력의 멤버들이 있지만 꾸준히 라이브 하면서 이미지 좋게 잡았고. 김보아의 '인피니트 노래 선생' 마케팅도 어느 정도 먹힌 것 같고 다른 멤버들의 파란만장 개인사 마케팅도 보탬이 되어서 팬덤은 좀 생기고 있는 모양이구요.


이 무대에선 예상 외로(?) 보컬이 괜찮고 비주얼도 훌륭한 박주현이 가장 눈에 띄는 듯 한데, 가족분께선 양지원에게 호감을 느끼기 시작하셨네요.

근데 양지원은 티아라에선 왜 빠졌을까요. 뮤직비디오(http://youtu.be/wzLzbKiGG6A)까지 찍어 놓고 말입니다.


어쨌거나 일단은 호감이 갑니다.

그러니 다음 노랜 다시 스윗튠으로 좀 부탁. <-



2.

공연 다녀오고 나서 괜찮은 직캠 없나 유튜브를 둘러봤지만 딱히 훌륭하다 싶은 건 거의 없네요.

그래서 그냥 아무거나(?)



성규군의 솔로곡입니다.

새 앨범에 들어갈 곡이고 원래는 모두 함께 불렀는데 '제 목소리가 이 곡에 잘 맞더라구요.' 라는 이유로 솔로를.

보컬에서 본인이 좋아했다는 넬의 김종완 느낌이 많이 납니다. 그러다 보니 좀 부족한(...) 부분도 많이 들리긴 하지만 뭐 두 시간 반짜리 콘서트 와중에 부른 것이니 이해를.

성규 노래 잘 해요. <-



성규군의 노래를 빼앗아 부른 동우군.

아주 잘 한다 싶을 정돈 아니지만 전 이 분 목소리가 은근히 맘에 들어서 괜찮게 들었습니다.

게다가 이 분은 본업이 래퍼에 댄스 담당이잖아요!!! 이 정도면 뭐!!!! (왜 쉴드를 치고 있는 거냐;)

그리고 벌써 여러번 했던 얘기지만 이 분은 생긴 게 꼭 타케히코 이노우에 캐릭터 같아요.



뭐 아님 말구요(...)


마지막으로


(함께 보던 가족분께선 내내 '부럽다! 부럽다!!'를 연발. 혹시 또 아이돌 콘서트에 갈 일이 생기면 그 땐 꼭 스탠딩에 가겠다며...;)


마지막의 마지막이었던 하얀 고백... 입니다만. (Latey... 는 감사하는 마음으로 극복!)

영상 올리신 분께서 직접 적으셨듯이 집중해서 보면 멀미가 생기는 영상입니다. ^^; 끝 부분이 잘린 것도 아쉽구요.

하지만 지옥의 스탠딩에서 찍으려니 어쩔 수 없었겠죠. 그냥 찍어주셔서 감사하고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번 커버걸 라이브 음원 & 뮤직비디오의 경우처럼 이번엔 이 무대를 서비스(?)해주지 않을까 싶은데. 제대로 찍고 편집해서 내놓으면 볼만할 것 같아요.


암튼 뭐. 어딘가 은밀한 곳(?)에선 고 퀄리티의 직캠 영상들이 돌고 있지 않을까 싶지만,

전 팬은 아니고 그냥 음악을 좋아하는 일반인이라서 그런 건 모릅니다. (쿨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218
47722 엄마를 지키고 싶었던 세 가지 기억 [5] 미선나무 2012.04.09 1871
47721 SM신인 'EXO' 12멤버의 특수능력. [30] 자본주의의돼지 2012.04.09 5157
47720 오늘 패션왕 [94] 보이즈런 2012.04.09 1801
47719 [벼룩] 스와로브스키 귀걸이(새상품)과 구두 misehan 2012.04.09 1459
47718 포미닛 신곡 섹소폰소리 복사기로 문댄거같은데;;우리 현아 어떻게 하죠? 신사동 호랭이 이 나쁜놈ㅜㅜ [5] 필런 2012.04.09 2589
47717 어제 KBS1에서 나왔던 '군소정당' 소개 영상입니다. (온갖 당 다 나옵니다...;) [6] 달빛처럼 2012.04.09 1227
47716 사랑비 추천합니다 단!! [6] 2012.04.09 1657
47715 MBC의 새시트콤(짤막) 메피스토 2012.04.09 1108
47714 [자유의지 다이어트 모임]76일차 [3] friday night 2012.04.09 691
47713 일 때문에 제주도에 가는데 당일에 다녀오면 땅 치고 후회할라나요 [9] 유니스 2012.04.09 1663
47712 문재인이냐 박근혜냐 [3] 가끔영화 2012.04.09 1552
47711 이거 드셔 본 적 있나요? [15] poem II 2012.04.09 3453
47710 [자동재생] 총선 코앞 , 떠오른 영상, [3] 황재균균 2012.04.09 655
47709 거짓말 + sky high(freetempo) - 빅뱅 + butterfly [2] catgotmy 2012.04.09 1965
47708 (짧은바낭) 친구자랑좀 하겠습니다 [18] 사람 2012.04.09 3217
47707 [바낭]죄송해요,어머니. [8] stardust 2012.04.09 3481
47706 [궁금]음악에서 표절의 법적인 기준은 간신히 벗어나지만... [18] poem II 2012.04.09 2542
47705 성폭행 옹호자가 경찰이 된다면 믿을 수 있겠나요? [30] 사과식초 2012.04.09 4114
47704 르노삼성 자동차 생각보다 상태가 많이 안 좋은가 보네요.. [4] 도야지 2012.04.09 1937
47703 여러분은 어떤 이어폰을 쓰세요? [19] 라인하르트백작 2012.04.09 216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