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책 선정은 sae rhie 님께 부탁드렸습니다.

 

김연수의 책을 함께 읽고 싶다고 하시면서 다음 목록과 함께 짧은 감상을 붙여주셨어요.

 

이 책들 중에서 각자 읽고 싶으신 책에 한표씩 하셔서 인기 투표로 골라보겠습니다.

 

 


 (이 부분의 목록과 감상은 sae rhie님께서 적어주셨습니다.)

 

1. 원더보이: 최신작인 장편 소설이고 지금 읽고 있습니다.

 

 

 

2. 청춘의 문장들: 수필집이고 이 작품으로 제가 처음으로 김연수의 글을 만났어요.

 

 

3. 세계의 끝 여자친구: 단편 소설 모음집입니다. 아, 다시 읽고 싶네요.

 

4. 사랑이라니 선영아: 아직 읽지 않았지만 책 소개를 보니 괜찮을 듯 합니다.

 


 

작년에 김연수의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을 느슨한 독서모임에서 함께 읽었던 기억이 나네요. :) http://djuna.cine21.com/xe/2238202

 

금붕어 기억력이라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이거 작년에 읽었는데!! 하면서도 무슨 내용이더라하고 좌절에 빠져있었는데

 

짧은 댓글 몇개나마 예전에 쓴 모임 글을 읽으니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허술한 독서모임 그래도 꾸준히 하는 이유가 이런 것에도 있습니다.;;;

 

투표하셔놓고 참여 못하셔도 뭐라는 사람 없으니 모두 마구 마구 투표해주세요~

 

다음 모임 날짜는 5월 1일 노동자의 날!!! 저녁 9시 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136
48747 뉴욕 타임즈에 실린 공주님 [23] amenic 2012.04.22 5221
48746 오늘 K팝스타 [72] 보이즈런 2012.04.22 3690
48745 청춘불패 여자 씨름왕 [2] 가끔영화 2012.04.22 2301
48744 [펌, 심약자 클릭금지] 학교 운동장에서 발생한 충돌사고.avi [41] 어쩌다마주친 2012.04.22 5539
48743 JYP 신곡, 다른 사람 품에 안겨서 [4] 메피스토 2012.04.22 2429
48742 자전거로 출퇴근 하는분들 ! [19] 안다 2012.04.22 2217
48741 [DjunaiN] 애플 마우스를 살까 합니다. [5] Weisserose 2012.04.22 1453
48740 형이 오빠가 언니가 보다 더 오글거리는거 [15] carcass 2012.04.22 3707
48739 개TV [5] calmaria 2012.04.22 1672
48738 현대 도시에서 살아가는 남자들의 우정을 다룬 영화나 소설은 왜 적을까요? [20] 소전마리자 2012.04.22 2978
48737 나는가수다2 라인업 확정 [9] 보이즈런 2012.04.22 3616
48736 킹 메이커 봤습니다.(스포 포함) 침엽수 2012.04.22 1283
48735 우리나라 소설가들의 소설 추천해주실수 있으신가요? [14] 소전마리자 2012.04.22 4305
48734 이글 쓴 사람 젊은이 일까요 늙은이 일까요 [6] 가끔영화 2012.04.22 2227
48733 [짧은바낭]디아블로 3 스토리에 대한 아스트랄한 예측 하나 [4]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4.22 3033
48732 여농 아시는 분 중 A씨가 누군지 아시는 분? [4] 오키미키 2012.04.22 2368
48731 이명박의 자원외교1호라고 떠들었던 유전사업결과는 또 혈세 퍼주기; [2] 필런 2012.04.22 2028
48730 '부진' MBC 예능, 폐지 후보는? 大수술 준비중 [4] 감동 2012.04.22 2879
48729 글씨 쓰인 옷은 입을 때 조심해야겠어요 [28] loving_rabbit 2012.04.22 6439
48728 여성영화제, 프런코..기타잡담... [4] AM. 4 2012.04.22 24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