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야 할까요.

 

어제 소개팅을 했었습니다. 여자분이 일이 있으신지라 늦게까지 같이 하진 못했지만 분위기는 엄청 좋았었어요. 영화를 좋아하시는지라 엄청 얘기 많이 하고, 아무튼 얘기가 끊이지 않았던 그런 소개팅이었습니다. 바래다 주고 다음에 영화 보자고 하고, 헤어졌고 카톡도 했었습니다.

 

여자분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전 괜찮았는데, 문제는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거죠;;

 

소개팅을 그 이전에 3번 했었는데 2번은 실패였고 1번은 애프터때 사귀자고 해서 됬던 유난히 좋은 케이스였고, 실패한 두번은 형식적인 즐거웠어요~ 문자 이후에 자연스럽게 끊어진 경우여서, 이런 정상적인(?) 경우에 애프터까지 끌고 가는 노하우를 잘 모르겠습니다ㅜㅜ 지도 부탁드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285
48466 세상이 내일 멸망한다면? [3] 새터스웨이트 2012.04.18 626
48465 김희선에 대한 추억 [11] 감동 2012.04.18 3516
48464 [링크] 김재철과 무용인 J씨는? [1] 자본주의의돼지 2012.04.18 1458
48463 [기사]‘10만 원 헌금’ 노회찬 선거법 위반 수사 착수 [10] 진로포도주 2012.04.18 2248
48462 듀나인) 알라딘 중고매장에 가면 dvd도 매입가능한가요? [1] dksdutngh 2012.04.18 1245
48461 [듀숲] 얘, 조카야. [13] 안녕하세요 2012.04.18 2664
48460 가만보면 오세훈이가 복지정책을 두고 감정호소까지 가며 스스로 몰락했는지 알겠네요 [8] 필런 2012.04.18 2661
48459 전주국제영화제 추천작은요??!! ㅠㅠ [6] 사람 2012.04.18 990
48458 단비소식, 한일병원 식당노동자 투쟁 승리 보고 [6] 난데없이낙타를 2012.04.18 1099
48457 박원순 시장, “가든파이브, 귀곡산장 같아 … ” [17] chobo 2012.04.18 5322
48456 술 권하는 습속(?)에 대한 또 하나의 시각 - 복종 테스트 [6] intrad2 2012.04.18 1474
48455 시험기간을 맞은 듀게의 대학생 여러분 [7] 츠키아카리 2012.04.18 1265
48454 [바낭] 내일 Dream Theater 공연 많이 가시나요? [1] espiritu 2012.04.18 619
48453 제가 왜 술을 멕이는지에 대해 알려 dream. [11] 루아™ 2012.04.18 2776
48452 걸스데이 신곡 [2] 감동 2012.04.18 793
48451 연봉협상 팁?! [3] 두근두근 2012.04.18 1958
48450 개인적으로 맛있게 먹었던 저칼로리 상품들.. [3] 주근깨 2012.04.18 2667
48449 단편영화 영자막 작업(번역) 해주실분 혹시 계실까요? [1] 주근깨 2012.04.18 974
48448 어떤 영화를 보면서 탄식하셨나요 [21] 귀드 2012.04.18 2599
48447 (바낭) 기억력 [1] 피로 2012.04.18 90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