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에 자주 오는 카페가 있어요.

가격도 저렴하고 사장님하고도 안면이 이제 슬슬 트여가서 편안하게 찾아옵니다.

4인용 테이블이 2개이고, 1인용 테이블이 4개, 4인용 벽쪽 바 테이블이 1개 있는 곳인데요.

4인용에 각 2명씩 모두 차 있고 1인용 테이블만 남아 있는데 이 테이블이 엄청 작아요.

오늘은 노트북에 제본책을 두고 계속 번갈아가면서 봐야 해서 하는 수 없이 책상을 붙이고

메뉴를 하나 더 시켰어요.

 

오래 머무를 경우에 음료 하나를 더 시키긴 하는데 이렇게 하고 있어도 괜찮을까요.

사장님 심정은 짐작컨대 좋은 경우는 아니겠지만 별 말씀도 없으시고 평소와 다름없이 엄청 친절하신데.

괜찮을까요? 너무 소심한가요. T - T

그냥 조용히 일이나 할까요.

 

현재 상황 모든 테이블이 차 있는데 바쪽 테이블이 1인 손님이 왔네요.

맘이 불편한데 으아, 메뉴 2인용으로 시켰으니 괜찮은거겠죠...?

저녁전에 메뉴 하나 더 시킬건데, 저 지금 그렇게 민폐는 아니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3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32
49099 이름 바꾸신 분? [12] 따그닥고 2012.05.08 2152
49098 즐겨보는 미드 이야기..[바낭성] [5] 라인하르트백작 2012.05.08 2282
49097 한혜진은 [11] 가끔영화 2012.05.08 4311
49096 [바낭] "음악의 신"도 이젠 끝인가요..? [7] espiritu 2012.05.08 3022
49095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를 읽고 든 의문 (스포있어요) [3] 쥬디 2012.05.08 5806
49094 알고 있는 올타임 베스트 효녀 효자 이야기 뭐가 있으신가요 [8] 가끔영화 2012.05.08 1658
49093 드래곤베일 하는 분은 안 계신가요? [2] Brigitte 2012.05.08 2057
49092 사소한 선택;어느것이 효도에 가까울까요 [10] 메피스토 2012.05.08 2059
49091 단문 스누피 업데이트 [8] sweet 2012.05.08 1438
49090 율법에 대한 사도들과 바울의 입장이 달랐는가? scape 2012.05.08 787
49089 자장면에 달걀 반쪽 혹은 메추리알, 간자장에 계란 후라이는 언제쯤 사라졌을까요? [16] chobo 2012.05.08 2799
49088 kbs 김인규 mbc 김재철이 지금 고마워 하는 사람 오키미키 2012.05.08 1341
49087 정훈이 만화 - 어벤져스 대~~~박 [3] 도야지 2012.05.08 2676
49086 5월의 콘서트 정보입니다. [1] 반솅 2012.05.08 1650
49085 mbc 파업 노조 이탈자들 [21] 오키미키 2012.05.08 4665
49084 [바낭] 이런다고 내가 효녀가 될 수 있을까? [6] ageha 2012.05.08 1998
49083 [쇼핑 바낭]쥐시장 냉장고원단 워터 가운 [4] Tutmirleid 2012.05.08 2008
49082 스탠리 아저씨의 활약들.. [3] 도야지 2012.05.08 1433
49081 건국이래 최대의 소셜커머스 Deal 상품이었습니다. [7] 아카싱 2012.05.08 3823
49080 또 다른 은교 사팍 2012.05.08 130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