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장기하가 10시 라디오를 시작한다는 것을

이적 트위터를 통해 접하고서

문득 옛날 생각이 나서 적어봅니다.



1.


처음 라디오에 빠졌던 시기는 초등학교 3학년 때,

박소현의 FM데이트를 들으면서였습니다.


시그널 음악으로 이병우의 자전거 - 라는 음악이라는 것은 스물 다섯이 넘어서야 알았지만 - 가 깔리면서

저녁 9시에 시작하던, 여러 수다와 좋은 음악들은

기존에 TV에서 보고 듣던 것과는 전혀 다른 이야기들이 있었거든요.


한 시간 전에 하던 서경석의 FM은 내 친구, 그 전에 세계는 지금 부터 시작해서

지금은 라디오시대의 사연을 들으며 깔깔대던 기억은 

사연내용은 전혀 생각나지 않음에도 오히려 선명해지는 것 같습니다.



2. 


그 중에 가장 열심히 들었던 라디오 중 하나가

10시에 했던 이적의 별밤이었거든요.

이적이 직접 4명 정도의 성대모사를 하며 열연했던 '적이네 집'부터

김혜림, 컬트 삼총사 등 말빨 굉장했던 게스트들, 

당시엔 왜 자꾸 나오는지 몰랐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정성껏 선곡되었을 노래들..


'22살 때 듣던 노래를 평생 듣게 된다' 던 연구결과를 이야기하던 오프닝 역시

오랫동안 기억이 나는 내용 중 하나입니다. 

처음으로 나의 미래, 22살에 어떤 모습이었을지를 생각해봤던 기억이 나네요.


물론, 그 때의 막연했던 상상만큼이나 슬쩍 지나갔던 22살이었지만-



3. 


그 때, 14살에 저 처럼 누군가에게

장기하와 함께하는 두 시간, 그것이

살아가는 데 있어서 가장 큰 재미 혹은 자양분이 될 것을 생각하니


문득, 그 꼬맹이의 젊음에 질투가 나기도 하고


라디오를 늘 껴안고 자다가 안테나를 부러뜨려서

기계에 직접 손을 대야만 주파수가 잘 잡히던, 검정 라디오를 떠올리며 

옛 생각을 하기도 했네요.



아, 젊은 것들 부럽다. 썅.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6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50
48817 유머) 레이디 가가와 노엘 갤러거의 차이 [4] 발광머리 2012.05.03 3792
48816 틈새시장으로서의 진보 [3] troispoint 2012.05.03 1146
48815 [잡담] 처음으로 혈소판 헌혈 해봤어요 [7] 라곱순 2012.05.03 2473
48814 [기사링크]스타크래프트 1 프로리그가 오는 10월부로 역사 속으로 사라집니다. [7]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5.03 1532
48813 인어 공주 이야기 때문에 생각난 인어 공주를 위하여 [9] herbart 2012.05.03 2933
48812 [동영상] 어반자카파(Urban Zakapa) - 봄을 그리다 M/V [4] miho 2012.05.03 957
48811 샤이니 덕후님들아 [4] 발광머리 2012.05.03 1966
48810 타인의 취향-인어 취향 [11] 마르타. 2012.05.03 2790
48809 [바낭] 느끼한 음식이 땡겨요 [6] zaru 2012.05.03 1893
48808 [인어공주]의 진짜 결말 [11] 유로스 2012.05.03 7877
48807 셀프 생일선물 투척 [12] BeatWeiser 2012.05.03 2849
48806 기사펌]박위원장의 제주도를 하와이로 만들자는 의견에 대한 기사.. [6] 라인하르트백작 2012.05.03 1885
48805 포르노 보는 사람들의 심리 [60] amenic 2012.05.03 7857
48804 어쩔 뻔 했나. 유대인이었더라면. (글: 김어준) [4] 김원철 2012.05.03 2901
48803 디아블로 3 베타. 할만큼 했다. [6] 한캐미남자간호사 2012.05.03 1751
48802 [제주] 집 안 정리하기.. [19] gloo 2012.05.03 4301
48801 레위기에 따르면 동성애가 죄라는데 한 번 묻자는... (번역 새로 하고 성경 원문 추가했어요.) [55] 푸네스 2012.05.03 4206
48800 듀나인] 어버이날 선물로 [5] august 2012.05.03 1383
48799 [듀나인] 차를 사려고 합니다. 스파크 VS 레이 중 어느 게 좋을까요? [24] 루이스 2012.05.03 4106
48798 전오크의 후계자들-수구세력이 진보를 가지고 놀 수 있는 이유 오키미키 2012.05.03 118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