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이해하는 것과 상당히 다른 부분이 있는데..


헬리케리어에서 토르와 다른 사람들이 대화하는 부분에서, 로키에 대해 안 좋은 이야기를 들은 토르가 분개하며 '아스가르드인을 함부로 대하지 말라'는 식으로 이야기 하자 '로키가 어제 80명 이상을 죽였다'고 하자 곧바로 '걔 입양되었어.'

라고 하는 부분에서 사람들이 토르가 발을 빼려는 거다! 라고 보시는데, 전 그게 토르가 로키를 감싸주려는 걸로 보았습니다. 


'얘가 아스가르드인이긴 한데, 그런 아픔이 있어서 좀 삐뚤어졌다고..'


근데 토르가 원체 섬세한 말재주에 소질이 없어 누가 봐도 발 빼려는 걸로 보인거죠;;;;;


전 뉴욕 불바다 되는 와중에도 그런 참상에 책임감을 느끼면서도 끝까지 로키를 설득하는 토르의 모습도 인상적이었거든요.


그나저나...로키 잡혀가며 그 SF 재갈 물고 있는 것도 깨알 같이 좋더군요. (다크나이트 라이지즈의 베인...? 90년대에 한니발 박사의 아날로그; 재갈이 유행했다면 올해는 SF 재갈이 유행!)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1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722
48877 [동영상] 어반자카파(Urban Zakapa) - 봄을 그리다 M/V [4] miho 2012.05.03 940
48876 샤이니 덕후님들아 [4] 발광머리 2012.05.03 1950
48875 타인의 취향-인어 취향 [11] 마르타. 2012.05.03 2771
48874 [바낭] 느끼한 음식이 땡겨요 [6] zaru 2012.05.03 1863
48873 [인어공주]의 진짜 결말 [11] 유로스 2012.05.03 7711
48872 셀프 생일선물 투척 [12] BeatWeiser 2012.05.03 2829
48871 기사펌]박위원장의 제주도를 하와이로 만들자는 의견에 대한 기사.. [6] 라인하르트백작 2012.05.03 1868
48870 포르노 보는 사람들의 심리 [60] amenic 2012.05.03 7823
48869 어쩔 뻔 했나. 유대인이었더라면. (글: 김어준) [4] 김원철 2012.05.03 2882
48868 디아블로 3 베타. 할만큼 했다. [6] 한캐미남자간호사 2012.05.03 1734
48867 [제주] 집 안 정리하기.. [19] gloo 2012.05.03 4282
48866 레위기에 따르면 동성애가 죄라는데 한 번 묻자는... (번역 새로 하고 성경 원문 추가했어요.) [55] 푸네스 2012.05.03 4174
48865 듀나인] 어버이날 선물로 [5] august 2012.05.03 1366
48864 [듀나인] 차를 사려고 합니다. 스파크 VS 레이 중 어느 게 좋을까요? [24] 루이스 2012.05.03 4079
48863 전오크의 후계자들-수구세력이 진보를 가지고 놀 수 있는 이유 오키미키 2012.05.03 1168
48862 조만간 외국인이 이런 티셔츠 입고 다니는거 볼 수 있을지도요. [10] 자본주의의돼지 2012.05.03 4672
48861 무심한듯 쉬크하게.gif [23] Johndoe 2012.05.03 5502
48860 아이유 - 복숭아 티저!! [10] 탐스파인 2012.05.03 2547
48859 당신 한 사람만을 향한 사랑, 사랑의 맹세를 믿었는데 [6] loving_rabbit 2012.05.03 1986
48858 통진당 부정선거사태 - 이번에는 과연? [20] soboo 2012.05.03 22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