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험 앞두고 바낭

2012.04.15 23:21

에아렌딜 조회 수:1450

왜 그런지 모르겠지만 시험을 앞두면 늘 딴짓이 하고 싶단 말이지요 -ㅂ-)a


요즘 참 큰일입니다. 항상 뭔가의 마감이 코앞에 들이닥치기 전까진 의욕이 제로란 말이지요. 아니, 너무 느긋해진 것 같아요. 3일 남았으면 후닥닥 해치워야할텐데, '3일이면 아직 많이 남았지' 이러고 있으니 말이에요.

정신을 못 차리고 있네요. 으헝헝.


지금도 그래요. 내일이면 시험이 시작되는데 말이지요. 아직 여유작작하게 놀고 있달지...'ㅜ' 아니 아무 의욕이 안 나서 멍하게 쓰다 말다 허공을 보았다가 배고프다 생각을 했다가... =-=;;


이럴 땐 누가 좀 정신 차리라고 인디안밥을 시전해줬으면 좋겠어요 OTL....



근데 왜 이렇게 피곤할까요. 자꾸 코피가 나네요 흐흐흑... 아무 것도 안 했는데.. ㅠㅍ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3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432
48653 프로메테우스의 새로운 예고편. (어제 공개된 그것에 한 컷이 추가되었는데...?!) [6] mithrandir 2012.05.01 1870
48652 지인짜 염치없는 부탁인 줄 알지만.. 이미지 파일 하나만 잘라주실 수 있나요? T_T.. [4] hottie 2012.05.01 2211
48651 역시, 은교. 그리고 인사. (스포 거의 무, 거의) [5] 겨울의 조각들 2012.05.01 2339
48650 어벤져스가 별로였던 건 진정 저뿐인가요 ;ㅁ; (스포일러 많고 길어요 혹평 한가득ㅋㅋㅋ) [42] gandy 2012.05.01 4153
48649 [나가수2] 만 하루가 지나고 나니, 다시 듣고 싶어지고 다시 들으니 끝판왕은 역시.... [2] soboo 2012.05.01 2437
48648 왜 제 핸폰은 답글 달기가 아닐까요? [3] 아쭈굴스 2012.05.01 625
48647 나를 키운 것은 팔할이 라디오였다 [1] 생선까스 2012.05.01 1856
48646 [바낭] "음악의 신" 일부 영상 [3] espiritu 2012.05.01 1336
48645 간만의 잡담.+출산의 기억. [12] 쇠부엉이 2012.05.01 2127
48644 이런 책도 있네요 - 축귀 백전백승 [4] 빠삐용 2012.05.01 1229
48643 국내/국외 연도별 베스트셀러 목록을 알 수 있을까요? [3] Carb 2012.05.01 1631
48642 레고로 만나는 어벤져스~~~ Aem 2012.04.30 1553
48641 (반항) 소설, 영화 <은교> 그리고 몰스킨(약 스포) [3] 헬로시드니 2012.04.30 2461
48640 [듀나in] 발목 인대가 손상되어서 깁스했는데 상체나 복부 웨이트 트레이닝 해도 괜찮을까요? [3] funky 2012.04.30 1527
48639 류정한이 드라마에 나오네요 [6] 살구 2012.04.30 2112
48638 내일 노동절입니다 [15] Weisserose 2012.04.30 2540
48637 양재역에서.. [3] rablis 2012.04.30 1755
48636 진중권의 트윗/ 오페라의 유령 [27] 분덜리히 2012.04.30 3637
48635 [발그림일기] 죠구리와 숯의 털갈이시기. [13] Paul. 2012.04.30 2389
48634 마음을 어루만지는 책들 30선.. [16] being 2012.04.30 36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