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공부를 많이 한 사람은 아니지만, 이건 뭐 변명의 여지가 없는 논문인 것 같습니다. 이해하는 사람들도 이게 정당해서 이해한다기보다는 운동선수 논문이 다 그렇고 그렇지 않냐, 설마 태권도 선수 출신이 대단한 학문적 업적을 쌓는 논문을 썼길 기대했냐, 뭐 이런 식으로 눙치고 넘어가는 것 같고요. 본인이나 두둔하는 교수들의 말을 다 믿어주더라도, 일단 남의 논문을 오타까지 배낀 것 자체는 어떤 이유로도 설명이 안되죠.

 

지금은 그냥 "학계의 관행에 어긋나게 많이, 출처 표기도 없이 배낀 건 사실이고 잘못했다. 근데 초반에 깔고 들어가는 이론적 배경 부분에서 그런거고, 어쨌건 독립적인 연구 논문이긴 하고 결론도 다르다" 이걸로 밀고 나가는 것 같은데... 아마 이 선에서 끝날 것 같아요. 군대를 뺐다 이런 것도 아니고 논문 배꼈다는 게 유권자들을 많이 실망시키진 않을 겁니다. 콘크리트 지지율을 무너뜨릴 비장의 카드는 당연히 못되고요.

 

근데 어제 문득 관련 기사를 보다가 끔찍한 상상을 해봤습니다. 이 이슈가 생각보다 영향이 커지고, 문대성이 소설에 가까운 다른 카드를 꺼내는 거죠. "나라를 대표해 올림픽에 나갔고, 부상에도 불구하고 금메달을 따왔다. 사소한 잘못을 정치 공세의 도구로 삼아 이러면서 태권도 금메달리스트의 명예를 더럽히지 말아달라. 특히 이런 공세는 국제 사회에서 태권도 자체에 대한 이미지를 악화시킬 것이고, 그 결과 2020년 올림픽 정식종목에서 빠지게 될지도 모른다. 의석 하나 챙기자고 이렇게 국익을 망가뜨리는 모습은 정말... 국민들이 원하지 않는 구태 정치의 전형이다."

 

어우 설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9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485
49008 프랭크 (스포일러 많음) [2] 스위트블랙 2014.10.02 1816
49007 듀나인) 영상편집을 하려고 맥북프로를 사려고 합니다. 8GB램으로 충분할까요? [9] 크또또 2014.07.07 1816
49006 초기 구조 했던 해경을 사법처리?? [4] 도야지 2014.05.13 1816
49005 매카시즘, 이석기 [5] 디나 2013.09.01 1816
49004 비타민, 섞어볶음, 설국 잡담 [7] 유니스 2013.08.07 1816
49003 [바낭] 어제 만든 짤, 제가 좋아하는 얼굴들 (사진 다수) (브레이킹 배드 스포 가능) [5] 물휴지 2014.03.19 1816
49002 기사펌)재단 설립에 맞춰서 소녀상 제거.. [5] 라인하르트백작 2016.03.23 1816
49001 그러고보면 음식 얘기할때 밥에 대한 얘기가 없군요 [7] 메피스토 2013.04.09 1816
49000 남쪽으로 튀어 [2] 종이 2013.02.08 1816
48999 옛바낭)일요일에 사람이 없는 이유가 [4] 가끔영화 2014.04.13 1816
48998 아 자꾸 교회에서 선거 관련 문자와요 ㅠㅠ [3] DH 2012.12.12 1816
48997 화가와 음악가 커플을 같이 찾아 보아요 [9] scherzo 2012.10.08 1816
48996 신의 - 신입 우달치 유은수 [4] 키드 2012.10.17 1816
48995 음식과의 불화.. [5] Weisserose 2012.08.07 1816
48994 서울에 음악 괜찮은 바 소개 좀 해주세요 [10] 악명 2012.08.04 1816
48993 으아, 집안에 오랜만에 [6] 예언사냥꾼 2012.06.26 1816
48992 돼요 (0) 되요 (x) [5] DJUNA 2012.04.15 1816
48991 [소소한 연애고민글]토요일 점심때쯤 만나면.. [5] 라인하르트백작 2011.11.24 1816
48990 나의 한국영화 취향? - 소장 한국영화 DVD렉 인증샷 and 그 이유들... [2] 무비스타 2012.01.07 1816
48989 [질문] 영광의 재인 내용이 궁금합니다. [7] 주안 2011.10.20 18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