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근우 기자의 컬럼이 나와버려서 "에이 내까짓게 이게 다뭐야"하는 심정으로 링크를 올립니다.


게임전반의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비극적 아이러니를 담아낸 위대한 속편



허지웅씨를 위시한 많은 분들이 헛다리짚었던 파트를 잘 집어주셨네요. 

논쟁에 피곤함에 이런 걸작을 포기한다는 건 안타까운일입니다. 


뱀발. 역시 진주인공은 애비였던것입니다. 파더말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32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80
113929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20.08.24 110
113928 [넷플릭스바낭] 국내산 호러 앤솔로지 '도시괴담'을 봤어요 [6] 로이배티 2020.08.24 435
113927 오늘의 일기...(소소한 한끼, 테넷, 어린 녀석들과 돈) 안유미 2020.08.24 355
113926 정경심 재판 왜냐하면 2020.08.24 469
113925 지금 코로나가 신천지 때보다 더 위험해 보입니다. [23] 분홍돼지 2020.08.23 1460
113924 여러분이 과학시간에 본 영화는 무엇인가요 [13] 부기우기 2020.08.23 339
113923 코로나;더 강경한 대응책이 필요할 듯 합니다 [4] 메피스토 2020.08.23 729
113922 River를 시작했는데 [6] daviddain 2020.08.23 313
113921 그냥 티셔츠 하나 입었다고 조이가 이기적이라고 하는 이슈 유튜버 [8] 하워드휴즈 2020.08.23 872
113920 [테넷] 보면서 생각났던 것은... (스포일러일 수도 있습니다) [2] 조성용 2020.08.23 445
113919 저스티스 리그 슈나이더 컷과 배트맨 티져 예고편이 공개됐네요 [15] 부기우기 2020.08.23 554
113918 오늘의 일기...(헤어스타일, 파티, 결혼) [2] 안유미 2020.08.23 382
113917 [넷플릭스바낭] 애증의 막장 드라마 '루시퍼' 시즌 5 잡담 [4] 로이배티 2020.08.23 445
113916 [넷플릭스] 루시퍼 시즌5가 공개되었어요오 [5] 노리 2020.08.22 304
113915 제임스 카메론의 sf 이야기 [5] daviddain 2020.08.22 504
113914 크리스토퍼 놀란 신작 테넷을 보고(스포 약간)씬 이야기 추가 [9] 예상수 2020.08.22 1020
113913 조정훈"코로나 위기 불 끄는데 물 조절? 2차 재난지원금 당장!" [4] 왜냐하면 2020.08.22 546
113912 머피의 법칙 VS 흠의 법칙 [7] 어디로갈까 2020.08.22 486
113911 코로나 확산 책임은 누가 어떻게 져야하는지 [7] 메피스토 2020.08.22 1035
113910 [KBS1 안디무지크 다시보기] 양인모 [4] underground 2020.08.22 27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