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는 그럭저럭 재미있더군요. 반전에 반전이 뒤섞인 전개는 나름 좋았지만, 쿠키에 가서도 반전을 펼칠 때는 조금 실망스러웠어요. 쿠키에 기대한 건 그게 아니니까요. 톰 홀랜드의 스파이더맨은 어떻게 평가해야 할 지 모르겠는데 나름 합격점을 줄만 하지만 독립된 영화로서의 평가는... 이건 소니 영화가 아니라 마블 영화가 되어버려서 좀 많이 아쉽습니다. 악역의 동기도 마블캐릭터에서 출발한다는 게 아이언맨 3와 플롯의 유사점이 있다는 생각이 들어 아쉬웠고요. 하이틴 로맨스는 풋풋하지만 이해가 안가는 무리수 설정같기도 했어요.

쿠키에 대해서 이야기 하자면...JK시몬스가 다시 나옵니다. 그것도 강력한 떡밥을 뿌리면서 말이죠. 이건 나름 좋았습니다. 제가 아쉬웠던 건 2번째 쿠키에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3와 연관성을 염두한 듯 싶은데... 사실 굳이 변장이었다고 할 필요는 없잖아요?

아무튼 티켓 값은 아깝지 않았습니다. 볼거리가 없을 거라 예측했던 후반부에도 나름 멋진 액션을 보여줘서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91
112210 조국 이외 6명의 신임장관들 [15] 좋은사람 2019.09.09 973
112209 stardust씨가 기대하는 나라 [18] 도야지 2019.09.09 1237
112208 [2보] 文대통령, 조국 법무장관 임명 강행…지명 한 달만에 (+기타) [13] an_anonymous_user 2019.09.09 903
112207 최근 알게 된 배우. 브릿 말링 [8] 먼산 2019.09.09 430
112206 조국 임명됐네요? [79] stardust 2019.09.09 1643
112205 요즘 유재석이 나오는 예능 [3] 라유우 2019.09.09 617
112204 오늘의 카드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09 146
112203 안희정 전지사 징역 3년 6월 확정.. [9] madhatter 2019.09.09 1076
112202 윤석열 [2] 샤넬 2019.09.09 561
112201 <어톤먼트>를 좋아한다면, <체실 비치에서> [8] 보들이 2019.09.09 578
112200 이런저런 일기...(활기와 호의) [1] 안유미 2019.09.09 284
112199 인간 거짓말 판독기 [3] 왜냐하면 2019.09.08 694
112198 고바우 영감, 김성환 화백 별세 [7] 수영 2019.09.08 396
112197 장강명 - '당선,합격,계급', '산자들' X 파일 시즌 3 중반 [6] 양자고양이 2019.09.08 465
112196 [바낭] 조국 사태가 날린 엉뚱한 유탄 [14] 로이배티 2019.09.08 1693
112195 킬링이브/힐하우스의 유령 후기 [3] 노리 2019.09.08 422
112194 [링크] 최성해 "통화 내용도 진술"..조국, 수사 선상 오르나 [10] Metro마인드 2019.09.08 950
112193 조국 - 9.6 국회인사 청문회 마무리 답변 [1] 도야지 2019.09.08 406
112192 진영논리를 부추기는 김민웅, 정무적 판단을 요구하는 성한용, 외 기사 소개 [1] 타락씨 2019.09.08 364
112191 [벼룩] 태풍이 지나가고 가을옷 벼룩합니다 피뢰침 2019.09.08 3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