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생각난건 아니고,

어제 친구네 집에서 영화를 봤는데 그게 <남극의 쉐프>에요.

재밌게 봤다고 해서 좀 기대했는데 제 취향은 아니었어요. 정서가 안맞는 것도 있고 속도가 답답해서 그런 것도 있고

웃기지도 않고 그렇다고 재밌지도 않고 감동도 없고... 좀 미안한데 이런 영화는 왜 만드나 싶었어요.

남주가 참 인상이 좋긴 하던데, 어떻게 투자 받았는지 궁금하기도 하고;;

사실 이런 생각을 종종 했는데 이대모모에서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를 예전에 봤거든요. 그때도 내내 너무 길게 느껴져서 괴로웠어요.

<황색눈물>도 어쩌다 시간 떼우려고 친구랑 본 적 있는데(취향에 안맞는 것 같아서 평소엔 일본영화 안봅니다.)

그건 그나마 꽤 볼만했지만 다시 볼 마음은 안들어요. 뭔가 귀엽고 다정한 팬시 캐릭터 느낌? 하지만 내 돈주곤 안살거야... 

 

이렇게 주절주절 쓰다보니 재밌게 본 것도 있네요. 쿠보즈카 요스케 나오는 <GO>

이건 참 웃겼죠. 지금도 티비 영화채널에서 하는걸 우연히 보면 채널고정 합니다. 부자관계도 재밌고 남주가 완전 딱이에요. 안성맞춤.

<아무도 모른다>도 좋았고 <피와 뼈>도 무척 재밌고 이타미 주조 영화도 좋아해요. 특히 조용한 생활 멋있어요.

그렇다면 난 제목을 왜 이렇게 쓴거지???

 

가끔 어떤건 참 재미난데 다른 대부분은 제 기준으로 완전 최악 별로 그래서 다시 보고 싶은 맘이 안들게 하는게 문제.

사소한게 싫은거죠. 이상하게 장난스럽고 부담스러운 연기를 하면서도 이야기 자체는 허술하다 싶어서

다 보고 나면 딱히 할말도 없고 기억도 안나고. 게다가 속도가 너무 느려요... 남극의 쉐프 보면서 배는 고프더군요.

여튼 어제는 이거 보고 나서 화가나서 맥주를 참 많이 마셨습니다. 주구장창 최수종 닮은 아저씨가 밥하는 걸 본 것 같아요!

 

요즘 영화 중에 뭐 재미난거 없나요?

혹은 내가 이건 봤는데 일본 영화지만 재밌어. 추천! 이런 것도 좋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654
36077 홍준표의 라디오스타 [5] 바다참치 2011.10.12 2668
36076 혹시 여기 맥으로 음악 작업하시는 분 계세요? [5] 군만두 2011.10.12 1442
36075 모니터로 때리면 사이버 범죄 [6] chobo 2011.10.12 1810
36074 시구 힘 좋네요 가끔영화 2011.10.12 847
36073 당신이 생각하는 낙태는 없다. [4] dkvmek 2011.10.12 2575
36072 Occupy Seoul 시위 아시는 분 계신가요? [5] 머핀탑 2011.10.12 1389
36071 [기사펌]한국기독당 서울시장 선거 입후보는 실수..였대요.. [6] 라인하르트백작 2011.10.12 1806
36070 한국 부자순위 top25 [20] 자본주의의돼지 2011.10.12 5939
36069 원더걸스보다 2NE1이나 소녀시대가 더 빨리 미국에 진출하겠네요 [9] 사과식초 2011.10.12 3772
36068 스크랩을 공유해 봅시다. [2] GO 2011.10.12 742
36067 곽교육감 사건에 대한 진중권의 정리 [32] 메피스토 2011.10.12 3673
36066 각하와 한나라당, 현정권이 잘한게 무엇이 있을까요? [61] chobo 2011.10.12 2686
36065 소녀시대 미국 진출? 레이블 빨? [5] 자본주의의돼지 2011.10.12 2427
36064 이거슨 로이배티님 소환글 ㅡ 스윗튠 노래 추천 부탁드립니다 [14] 에르르 2011.10.12 1556
36063 영화배우 강수연은 그 많은 드레스를 어디서 협찬받을까요? [2] 감자쥬스 2011.10.12 2534
36062 [스크롤] 스트레스 해소용 지름질 (신간 서적과 노트 소개) [11] 닥터슬럼프 2011.10.12 2373
36061 햄버거 열전 [33] amenic 2011.10.12 6402
36060 카라 일본 새싱글 Winter Magic 뮤비. [5] 탐스파인 2011.10.12 1414
36059 타이포그라피 게임~ [1] 그리스인죠스바 2011.10.12 1005
36058 [고냥]고양이 아롱이의 과거. [8] 헤일리카 2011.10.12 23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