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친구가 카톡으로 앞으로 우리 자식들은 불평등한 사회에서 어떻게 사냐며 한탄을 하고 슬프고 일도 손에 잡히지 않는다는 글을 남겼네요

 

웃긴게 아내 친구는 의사 부인이거든요.

 

게다가 자신은 중소기업 오너의 딸이고요.

 

지금까지 누려온 혜택에 대해서는 입을 싹씻고 지금부터 받을지 받지 못할지 모르는 불평등-이 말도 진짜 웃기네요-을 걱정하네요

 

누가보면 나라가 무너진 줄 알겠습니다

 

저는 그 글을 읽고 아내에게 카톡으로 이 만화를 보냈습니다


http://blog.daum.net/_blog/BlogTypeView.do?blogid=06wuh&articleno=15120467&categoryId=555177&regdt=20150604172527


그리고 글을 남겼죠

 

다가올지 아닐지 모르는 불평등 보다 지금까지 누렸던 혜택을 생각해라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47
112792 오늘의 80년대 일본 스크린 잡지 부록-남배우 헤어 카탈로그(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6 236
112791 [바낭] 본격 배달의 민족 잡담 [21] 로이배티 2019.10.16 844
112790 이해할 수 없는 일들 9 (판단과 평가) [7] 어디로갈까 2019.10.16 636
112789 BIFF 영화 후기- 시너님스, 도이치 이야기 [4] 보들이 2019.10.16 204
112788 조작방송 kbs의 “윤석X 배신” [1] ssoboo 2019.10.16 760
112787 디즈니+ 새 예고편의 위엄 [2] maxpice 2019.10.16 528
112786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휴먼명조 2019.10.15 387
112785 (뻘글)요즘 본 영화들(꿈의 제인) [3] 왜냐하면 2019.10.15 331
112784 (뻘글)요즘 본 영화들(미쓰백) [2] 왜냐하면 2019.10.15 282
112783 PO 2차전 SK:키움 [36] mindystclaire 2019.10.15 237
112782 [바낭] 이 게시판을 로이배티의 뻘글 게시판으로 만들어 버리고 싶군요 [32] 로이배티 2019.10.15 1186
112781 맨유 글레이저家, 지분 13% 매각 추진... 4000억 책정 mindystclaire 2019.10.15 176
112780 법무부 "검찰 특수부 축소는 국민하고 상관없엉" stardust 2019.10.15 399
112779 표창장 함부로 위조하지 마라 [3] 휴먼명조 2019.10.15 629
112778 [name]의 사직 이후 검찰 행보가 궁금하세요? [4] 휴먼명조 2019.10.15 381
112777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19.10.15 350
112776 정치에 입 대는 바람에 린치당한 우리 듀나님, 브뤼메르 18일, 뇌종양과 정신병 [29] 타락씨 2019.10.15 1401
112775 [우리집]과 [벌새] [4] 룽게 2019.10.15 422
112774 연예인의 죽음과 기레기 [6] ssoboo 2019.10.15 1009
112773 이런 뉴스 가져오긴 싫지만 - 한약 첩약 보험화 [5] 휴먼명조 2019.10.15 57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