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고 권위의 의학 학술단체인 대한민국 의학한림원이 성명을 발표했군요..

어쨌든 조국 사태가 결과적으로 우리 사회에 여러 모로 긍정적인 효과를 낳는 것 같아 고무적입니다.

시간이 오래 걸리겠고, 여러가지 저항과 갈등이 만만치 않겠지만 종국에는 우리사회가 이번 사태를 밑거름으로 더 성숙한 사회로 나갈 수 있을 거라 기대합니다.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을 위한 검증과정에서 드러난 조 장관 딸 의학 논문과 관련한 연구윤리 위반 문제는 의학계에 대한 국민적 신뢰를 심각하게 실추시킨 사안이다. 황우석 사태와 비견될 만큼 심각한 의학계 부정이다. 의학계 연구 윤리 방안을 마련하겠다."

"국내 의료계 학술단체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이하 의학한림원)은 4일 기자회견을 갖고 "의학계 원로 석학 학술단체로서 후학들을 제대로 지도하고 학문적인 모범을 보이지 못한 데 대한 책임을 통감한다. 이번 일로 상심하신 국민들께 깊은 사과 말씀을 드린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의학한림원은 의학 연구 윤리 위반 사태가 재발되지 않도록 가이드라인을 마련할 계획이다. 홍성태 윤리위원회 위원장(서울대 의과대 교수)은 "부적절한 제1저자 등재 사례가 또 다시 발생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면서 "책임저자의 책임도 강화해야 한다. 내년까지 논문 등재 등과 관련한 의학 윤리를 강화하기 위한 가이드라인을 책으로 발간할 계획이다. 또한 심각한 연구윤리 위반 등과 관련해 모니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10/04/2019100401598.html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4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35
113022 무모한 순간 the reckless moment [2] mindystclaire 2020.05.15 251
113021 정의연 논란을 정확히 이해하기 [26] Sonny 2020.05.15 1596
113020 잘가요 [2] 메피스토 2020.05.15 518
113019 아이즈 매거진의 변화 [2] 튜즈데이 2020.05.15 554
113018 드디어 필살기 쓰는 비(정지훈)/ 1일1깡 [7] 수영 2020.05.15 1319
113017 주말에 할 게 없으신 분들을 위한 희소식 [7] 메피스토 2020.05.15 1170
113016 이런저런 일기...(금요일) 안유미 2020.05.15 271
113015 [넷플릭스바낭] 독특한 여성 호러(?) '어둠의 여인'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20.05.14 626
113014 정세랑을 영업합니다. [10] 칼리토 2020.05.14 701
113013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시즌1,2,3 감상(스포 마구마구) [9] 노리 2020.05.14 323
113012 이 곳은 정말 쓰레기장 같은 곳이 되었네요. [5] 미시레도라 2020.05.14 1553
113011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4] 조성용 2020.05.14 503
113010 이래서 기레기 기레기 하는구나 [1] 사팍 2020.05.14 718
113009 지문날인과 사회운동의 정당성 [4] 사팍 2020.05.14 433
113008 윤미향 정의연건 보면 말이죠 [25] 잘살아보세~ 2020.05.14 2179
113007 재밌는 영화도 많네요 캐빈 인 더 우즈 [2] 가끔영화 2020.05.14 454
113006 슈킹범을 만들어보자 Sonny 2020.05.13 348
113005 남산에 붓꽃이 없더군요 아쉬움 가득 [1] 산호초2010 2020.05.13 206
113004 [넷플릭스 추천]인간수업관련 잡담 [6] 마크 2020.05.13 829
113003 이런저런 일기...(정의연, 브로커) [2] 안유미 2020.05.13 5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