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을 그리고 있어요 91

2018.12.27 20:36

샌드맨 조회 수:172

지난주에 이어 그려서 91번쨰 그림을 완성했습니다 >3<) / 


9969154F5C24B7310D68B7


모델은 빌리 크루덥입니다. 러덜리스(Rudderless)에서의 모습이 너무 매력적이라 무척 좋아하는 배우에요. 


개인적으로는 제 최고작 중 하나라고 생각할만큼 무척 잘 나왔어요!+_+! 드디어 인물과 닮게 그린 느낌... 특유의 무척 선량해보이는 눈매와 수염이 잘 표현되어 무척 만족스럽습니다. 


개인적으로 크루덥은 수염을 계속 길렀으면 좋겠어요. 수염이 없으면 그냥 평범하게 멀끔한 회사원처럼 생겼는데, 수염을 기르면 갑자기 분위기와 외모가 +30% 버프... 


바쁜 연말이지만 올해 마지막 그림을 잘 마무리하니까 기분 좋네요. 


듀게 분들도 기분좋게 마무리하는 기분으로 한 해를 잘 보내셨으면 좋겠어요. 


글 읽어주셔서 감사 & 편안한 밤 되세요 >3<)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810
110761 구정 연휴 전에 본 영화들에 대한 잡담.... [3] 조성용 2019.02.01 1160
110760 스카이캐슬 - 엔딩 소동 [8] Bigcat 2019.02.01 2334
110759 친구랑 만날 때마다 식당을 내가 골라야 한다는게 싫군요 [4] 산호초2010 2019.02.01 1193
110758 가버나움을 보고 (스포 별도 표시) [2] 티미리 2019.02.01 516
110757 안희정 2심 선고 [7] 연등 2019.02.01 1846
110756 글꼴 저작권 관련한 자료 휴먼명조 2019.02.01 418
110755 오늘 저녁 EBS 스페이스 공감 [2] 휴먼명조 2019.02.01 576
110754 난 고흐 타입일까 고갱 타입일까 [4] 가끔영화 2019.02.01 775
110753 총애의 방향은 어디로? 여왕의 여자 & 인문학적 항일투쟁 말모이 [8] 애니하우 2019.02.01 834
110752 가창력 [6] 어제부터익명 2019.01.31 987
110751 설 특선 다큐멘터리와 설 연휴 독서 계획 [13] underground 2019.01.31 1114
110750 이런저런 일기...(스케줄, 최대 친절) [3] 안유미 2019.01.31 643
110749 일일시호일을 보고(약 스포) [2] 연등 2019.01.31 567
110748 Dick Miller 1928-2019 R.I.P. [1] 조성용 2019.01.31 170
110747 [바낭] 영화 여러 편 잡담 - 연애의 온도, 특종: 량첸살인기, 살아남은 아이, 아이 캔 스피크, 어른도감 [6] 로이배티 2019.01.31 846
110746 가버나움을 보고(약 스포) [3] 연등 2019.01.30 692
110745 좋은 국까는 죽은 국까 뿐 모르나가 2019.01.30 532
110744 멕시코, 필리핀 경찰 뚜까패는 대한민국 짜바리의 위엄! 귀장 2019.01.30 741
110743 갑자기 유투브에 조갑제 어쩌구 영상 업데이트가 날라오는데요 [7] 산호초2010 2019.01.30 786
110742 [오늘의 TV] <달의 미스터리>, <피의 연대기> [11] underground 2019.01.29 9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