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은 아니라고 하는 걸로 알고는 있습니다.


문제는 헬스는 헬스장의 시끄러운 음악에 맞춰 달리는게 아드레날린을 솟구치게

하는거 같고. 지금처럼 허리가 아픈 상황에 맞는 PT를 받고 싶은데 가격이 ㅎㄷㄷ


요가는 하면서 가장 나랑 맞는다는 생각도 들고 한시간 반 정도 하고나면

몸도 마음도 편안해졌습니다. 그런데.... 허리가 아파지면서부터 중단을 했고

허리를 싹~ 검사해봤으나 이상이 없었어요. 운동은 아무거나 하라더군요.


아프지 않을 자세를 취하고 해도 당일은 괜찮은데 자고나면 통증이 심해져요.

요가를 며칠 쉬면 통증이 좀 잦아들죠.


산책 외에는 허리에 무리가 안될건 사실 없겠지만요.

필라테스도 그닥 다를거 같진 않은데.... 바꿔보고 싶기도 하네요.


지금 허리상태에서 요가를 하다가 정말 나빠져서 디스크로 악화될지도

모른다는 두려움도 있구요. 허리디스크환자 까페에서 오래 있어봤거든요.


그럼 비가오나 눈이오나 산책을 할까..... 갈등이 많이 되네요.


-여름, 겨울, 미세먼지로 인해 실외에서 돌아다니기 힘든 날이 더 많잖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113
111423 여경 혐오 현상에 대한 여성경관의 이야기 [35] soboo 2019.05.26 1951
111422 봉준호 감독님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받으실 때 심사위원 알리체 로르와커 감독님이 우시는 것 같았어요.. ㅠㅠ [8] crumley 2019.05.26 2258
111421 참한 봉감독님.jpg [7] 보들이 2019.05.26 1850
111420 봉준호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 (제곧내) [21] 어디로갈까 2019.05.26 2570
111419 이런저런 일기...(김포공항, 순노동시간) [3] 안유미 2019.05.26 483
111418 보라머리 동양소녀의 기원을 찾아서 [1] skelington 2019.05.25 1232
111417 [바낭] 영화 '우상'을 봤는데 말입니다 [7] 로이배티 2019.05.25 1081
111416 잡담 - 더위, 난시, (어제와) 다르게 행동하라 [4] 연등 2019.05.24 440
111415 [바낭] 터미네이터 1, 2편 짤막 잡담 [20] 로이배티 2019.05.24 944
111414 이런저런 걸그룹잡담 [5] 메피스토 2019.05.24 907
111413 걸캅스를 보고.. [5] 라인하르트012 2019.05.24 1476
111412 더 보이를 보고..(스포유) [5] 라인하르트012 2019.05.24 723
111411 오늘의 영화 엽서(스압) [6]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4 213
111410 이런저런 잡담...(이런저런 중독) [1] 안유미 2019.05.24 383
111409 노무현과 노회찬..그들을 기억하며 [3] 무도 2019.05.23 692
111408 터미네이터 신작의 티저 예고편이 떴네요 [10] 부기우기 2019.05.23 897
111407 제가 스태프로 참여한 김량 감독님의 <바다로 가자>를 서울환경영화제와 디아스포라영화제에서 상영하게 됐어요. [2] crumley 2019.05.23 324
111406 게임 따위가 아닌 진짜 '중독'이 사람과 그의 가족을 망가뜨리는 이야기 [14] eltee 2019.05.23 1808
111405 우디 알렌의 ‘To Rome with love’, 알렉스 정 [3] 겨자 2019.05.23 577
111404 기억하겠습니다 [6] 닥터슬럼프 2019.05.23 9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