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올인은 하지 마시지

2019.09.29 10:16

휴먼명조 조회 수:952

필부필부인 휴먼명조 눈에도 다 보이는 게 유시민씨 눈에는 안 보이나 봅니다

아니면 다 보이면서도 청와대와 더민주당이 다 덮어줄 거라고 판단해서 이 쪽에 올인했나요?

그도 아니면, 누군가의 음모론처럼 조국도 쳐내고 박원순도 쳐내면서 대선후보로 무혈입성하려는 큰 그림? 


유시민씨, 너무 나갔네요.

검찰의 쿠데타라니요.

제가 여러번 말했잖아요.

검찰총장 임명/해임은 대통령 권한이라구요.


윤석열을 해임 안하면서 상황을 계속 대치국면으로 만들어가고 있는 것은 문대통령 자신이라는 점을 왜 아무도 지적 안 하죠?


애초에 '유이'(유체이탈) 박상기와 '검지'(검찰지킴이) 문무일 콤비로 법무부/검찰총장 라인을 짠 게 문대통령과 그를 보좌하던 인사수석/민정수석이었다는 것은 왜 아무도 말 안 하죠?

심지어 유이/검지 콤비를 2년 동안 가져갔어요. 왜죠?

검찰개혁이 안 된다는 신호는 취임 6개월쯤에 이미 나왔을 거 아니예요?

검찰개혁이 무엇인지에 대한 이해가 다들 너무 다르기 때문이 아니었나요? 


그들이 그렇게 환호하던 윤석열이 [name] 수사 하니까 쿠데타라고 합니다.

제 상식으로는 이해가 안 되는군요.

유시민씨도 다른 마음 품고 있다고 밖에는요 


https://www.yna.co.kr/view/AKR20190928052800052?input=tw


또 "검찰 조직에 남아있는 '우리가 나라를 구해야 한다', '우리가 정의를 수립해야 한다'는 식의 '전두환 신군부'와 비슷한 정서가 현재 상황을 만들었다"고 논평했다.


그는 "검찰은 범죄자를 잘 처벌해야지 대통령 인사권에 간섭하는 방식으로 '구국의 결단'을 하면 안 되는 조직"이라며 "제 취재에 따르면 임명 전에 두 경로 이상으로 조 장관에 대한 검찰 보고가 대통령에게 갔는데 임명이 되니 검찰 입장에서 화가 났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조 장관에 대한 범죄 연루가 어려우니 부인, 자녀 문제로 도덕적 비난을 받게 하려는데 이는 '가족 인질극'"이라며 "참고인 조사를 받은 사람들에게 물어보니 조 장관 딸이 프로그램 수료 기준에 맞게 참가했나 이런 거나 물어본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조 장관 사퇴를 압박하려면 정경심 교수를 구속해야 하는데 아직 '확실한 패'가 없어 소환조차 못 하는 상태라고 주장했다.


유 이사장은 "영장을 치려면 돈 문제가 있어야 해 사모펀드를 엄청나게 뒤지고 있는데 수사 한 달 반이 지나도록 아직 당사자 소환을 못 하고 있다"며 "지금 검찰 수사는 정경심 교수 구속을 통해 대통령에게 조 장관 사퇴를 요구하는 단계까지 왔으며 이는 '검란'"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조 장관을 넘어 대통령과 맞대결하는 양상까지 왔는데 총·칼은 안 들었으나 위헌적 쿠데타나 마찬가지"라며 "윤석열 검찰총장이 너무 위험한 길을 가고 있는데 지금 상황을 되돌아보고 합리적 판단과 법에 맞게 검찰권을 행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0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03
112891 이런저런 일기...(도움) [2] 안유미 2020.04.30 391
112890 이천 물류센터 화재 참사.... [8] ssoboo 2020.04.29 1318
112889 김희철, 위근우, 최욱, 정영진 사팍 2020.04.29 943
112888 [바낭] 라오어2 스포일러 당해버렸네요. (스포없음) [10] Journey 2020.04.29 561
112887 김정은과 축구공 가끔영화 2020.04.29 322
112886 Irrfan Khan 1967-2020 R.I.P. [3] 조성용 2020.04.29 286
112885 [듀나인] 이번 출시되는 아이폰 SE 질문입니다 [10] 폴라포 2020.04.29 763
112884 국가 기술 자격증, 야관문 막걸리 [4] 칼리토 2020.04.29 433
112883 류호정, 대리롤, 공정 [27] Sonny 2020.04.29 1387
112882 이런저런 일기...(심심함, 홍대) [1] 안유미 2020.04.29 432
112881 이런저런 지역화폐 얘기 [1] 메피스토 2020.04.28 664
112880 <1일1깡>은 어쨌든 조롱이 아닐지 [4] 수영 2020.04.28 1314
112879 얼터드 카본 시즌 1 [2] mindystclaire 2020.04.28 316
112878 오늘 스팀 할인 [5] 메피스토 2020.04.28 561
112877 [바낭] 쌩뚱맞게 작년 말에 나온 전자 제품 홍보 영상에 꽂혔네요 [6] 로이배티 2020.04.28 684
112876 [넷플릭스] 얼터드 카본 시즌 2 의문 (스포일러) [3] 가라 2020.04.28 237
112875 어둠의 안사모 소식 : 안철수 다시 대구로 의료봉사 [5] 가라 2020.04.28 1038
112874 언더 더 실버레이크, 윤희에게 후기 [2] 튜즈데이 2020.04.28 489
112873 퇴마록의 애니메이션화 소식 [11] 보들이 2020.04.28 747
112872 윤희에게 행사중이라 2500원에 구매가능합니다. 가을+방학 2020.04.27 2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