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저리들은 아직도 언론은 문제 없고 문빠가 문제라고 지랄들입니다만 ㅋㅋㅋ

기자정신의 반대말은 맨정신 이라고들 하죠

우리나라 기레기들은 다들 기자정신이 너무 투철한 듯...

https://news.v.daum.net/v/20200306000115984
한국 언론을 믿을 수 없는 다섯 가지 이유_라파엘의 한국 살이 #7

왜 우리는 언론을 불신하게 되었나. 팩트와 루머 사이 어딘가에 위치한 한국의 뉴스, '좋아요'와 클릭 수에 목매는 한국의 미디어와 관련한 나의 다섯 가지 경험들.


솔직히 말해보자. 한국의 언론은 형편없다! 뉴스를 아무리 읽어도 어떤 것이 진짜이고 어떤 것이 가짜 뉴스인지 도무지 분간하기 어려울 지경이다. 나는 프리랜스 저널리스트로서, 사실에 기반한 기사를 쓰기 위해 정말이지 최선을 다하고 있다. 때문에 그것이 결코 쉽지 않은 일임을 잘 알고 있으며 나 역시 아직 열심히 배우고 있는 중이다. (나는 언론학과를 졸업하지 않았다) 하지만 아무리 너그럽게 생각해도 한국 미디어는 정도를 넘어섰다. 독자를 기만한다고밖에는 느껴지지 않을 정도다.

특히 이 다섯 가지 문제에서는 참담한 수준이다. 팩트 체크의 누락, 사실의 과장, 표절, 사실을 가장한 추측성 기사, 언론 윤리의 부재.매일 뉴스를 읽을 때마다 적어도 이 중 하나의 문제와 맞닥뜨린다. 소위 말하는 ‘잘 알려진’ ‘평이 좋은’ ‘믿을 만한’ 온라인 매체에서도 말이다. 지금부터 공유하는 이 다섯 가지 예시는 모두 직접 보거나 경험한 것이고, 당연히 100% 실화다.


중략


특히 지난 얼마 간의 코로나바이러스의 위기 속에서 이 ‘미디어의 역할’은 더욱 돋보였다. 너무 많은 소문과 오해의 소지가 다분한 사실들, 잘못된 정보들이 통제 불가능할 정도로 빠르게 번져나가는 상황 속에서 수많은 언론은 그저 사회적 불안감, 패닉, 좌절, 무질서를 야기하는 이 모든 것들을 무분별하게 ‘팩트’라고 반복 보도할 뿐이었다. 결국 미디어의 목적이란 그저 더욱 많은 클릭과 뷰, 좋아요의 개수를 위한 것이 전부인가 싶을 정도로, 거의 폭격에 가까운 모양새였다. 누구나 미디어가 될 수 있고 무엇이든 팩트가 될 수 있는 지금, 도대체 뭐가 진짜란 말인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79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515
113312 [펌글] 게이 친구가 있는게 여성들의 꿈이라고? [16] Bigcat 2020.06.29 1214
113311 이런저런 일기...(학벌) [1] 안유미 2020.06.29 526
113310 양준혁 결혼 [3] mindystclaire 2020.06.28 1103
113309 [KBS1] 안디무지크 - 독일 가곡 [3] underground 2020.06.28 171
113308 더운 날씨에 어울릴 듯 한 영화 [2] mindystclaire 2020.06.28 368
113307 여섯시 이십팔분이다 가끔영화 2020.06.28 157
113306 불량학생 발견하고도 [2] 예상수 2020.06.28 340
113305 인천국제공항 정규직 전환 논란을 보며 환멸을 느껴요 [12] Sonny 2020.06.28 1618
113304 [넷플릭스바낭] 또 하나의 노르딕 누아르, '살인 없는 땅' 시즌 1을 보았습니다 [8] 로이배티 2020.06.28 441
113303 가수 강원래의 유머 [2] 가끔영화 2020.06.28 641
113302 뭐하는 사진일까요? [3] 왜냐하면 2020.06.28 396
113301 이 시국에 행사는 안하는게 답이겠어요 [1] 메피스토 2020.06.28 512
113300 ‘XX영화에 나온 사람’으로 기억하는 배우들이 있나요 [16] 부기우기 2020.06.27 549
113299 인천국제공항 정규직 전환 관련 [2] 풀빛 2020.06.27 915
113298 오후 mindystclaire 2020.06.27 172
113297 쓰레기에 대한 몇 가지 인용. [4] 잔인한오후 2020.06.27 640
113296 자동차 보험료 혹시 오르셨어요? [1] 수영 2020.06.26 302
113295 [KBS1 독립영화관] 판소리 복서 [4] underground 2020.06.26 400
113294 (스포) 라스트 오브 어스2 훌륭합니다 [9] 정해 2020.06.26 780
113293 [펌] 납량특집 전설의 고향 속 무서웠던 대사들 [14] Bigcat 2020.06.26 6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