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마록의 애니메이션화 소식

2020.04.28 00:58

보들이 조회 수:755

UT0j3Xn.jpg?1 HOL0cCa.jpg?1  ioIKUmG.jpg?1 aEJe3Zm.jpg?1


http://blog.naver.com/woohyouk518



제작사는 로커스(싸이더스), 이우혁 작가 본인이 기획, 시나리오, 감수를 맡을 예정이라고 합니다.

작가의 글을 읽어보니 제법 진행된 상태라 공식적인 발표가 이루어진 것 같네요.

애니메이션 외에 웹툰이나 드라마화도 얘기는 오가는 것 같고, 근데 그동안 퇴마록과 관련된 엎어진 계약들도 엄청 많았나봐요.

욕심낼만한 원작이니, 알려지지 않았을 뿐 작품을 둘러싼 얼마나 많은 일들이 있었을까 싶기도 합니다.

워낙 방대한 배경지식과 스케일을 자랑하는 작품이라 아무래도 원작자의 깊숙한 참여가 필수적일 것 같기도 하고, 애니메이션 장르가 실사보다 확실히 어울리는 것 같기도 해요.

원작자라고 해서 꼭 시나리오까지 잘 쓴다는 보장은 없지만.. 이우혁 작가가 이미 애니 시나리오 작가로 두 작품을 쓰기도 하셨더라고요. (부루와 숲속 친구들, 로보텍스)        

  

시대배경은 2020~ 년대로 바뀐다고 합니다.

피씨통신 시절의 묘사가 나름 이 작품의 매력 중 하나라고 생각하는 1인이지만.. 시대극도 아닌데 이제와서 그런 부분까지 재현하긴 좀 그렇겠지요.ㅋㅋ

캐릭터화된 현암은 딱 상상하던 그대로 같고, 윤상 얼굴에 모델핏을 가지신 분은 박신부님 맞나여.. 승희는 쏘쏘.

준후의 생김새 묘사 중 가장 기억에 남았던 건 검은 눈동자가 귀엽게 눈을 가득 채우고 있다는 거였는데, 개인적으로는 아역 시절의 유승호 배우 얼굴이 항상 매치가 되곤 했어요.  



1Lbujnr.png



혼세편 정도까지 읽다가 놓았던 기억이지만.. 오래돼서 내용은 까먹었어도, 국내편 읽을 당시의 너무 재미있던 감각은 아직도 생생하게 기억이 납니다.ㅋㅋ

이제 완성작이 나올 때까진 또 상당한 시간이 걸릴텐데, 원작자가 자신 있어하는 만큼 수준있는 작품이 나와주길 기대해봅니다.

98년도 영화 퇴마록은 못봤는데.. 평가는 거슥하더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8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98
113425 너무 충격이 큽니다 [28] ssoboo 2020.07.10 2859
113424 박원순 시장님, 명복을 빕니다...하지만.... [3] 쇠부엉이 2020.07.10 1468
113423 연합뉴스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서 숨진 채 발견" [8] 산호초2010 2020.07.10 1538
113422 박원순 서울시장 숨진 채 발견 - 명복을 빕니다 [2] tomof 2020.07.10 771
113421 데이빗 린치의 알파벳 [1] daviddain 2020.07.09 339
113420 평일에 영화보기는 왜 힘든걸까요? [3] 하워드휴즈 2020.07.09 329
113419 서울 시장이 실종이라니 기이하군요 [11] 로이배티 2020.07.09 2242
113418 오늘의 잡담...(돈의 속성, 희석) 안유미 2020.07.09 248
113417 영화 밤쉘을 봤어요 [1] 발목에인어 2020.07.09 423
113416 유럽 내 이민자들에 의한 동양인(한국인) 인종차별적 "폭력" [16] tomof 2020.07.09 815
113415 Grazie Maestro daviddain 2020.07.09 127
113414 역시 N번방의 나라 [3] 메피스토 2020.07.09 774
113413 뮤지컬 디어 에반 핸슨 中 for forever (스포 유) [2] 얃옹이 2020.07.09 135
113412 [부고] ▶◀ 이복임 여사님 별세(김어준 총수 모친상). [25] Torque 2020.07.09 1088
113411 한동훈 사건의 심층보도가 없다니, 유투브 링크 [5] 산호초2010 2020.07.09 405
113410 윤석열 총장에게 협상가적 기질이 있군요. [83] underground 2020.07.09 1415
113409 오늘의 일기...(운동들, 취기, 망고빙수) 안유미 2020.07.09 190
113408 최강욱이 sns에 재미난 글을 올렸군요 [4] 아리아 스타크 2020.07.09 704
113407 조국, 정경심, 그리고 윤석렬 [22] 졸려 2020.07.09 853
113406 이레이저 헤드를 봤더니 daviddain 2020.07.09 175
XE Login